"평창에 신비로운 우주가 나타났다!"
PRESENTED BY 현대자동차
"평창에 신비로운 우주가 나타났다!"
2018.02.08 18:55

인사이트현대자동차 하이드로젠관


[인사이트] 배다현 기자 = 평창에서 우주를 만날 수 있다. 완벽한 블랙 위로 펼쳐진 반짝이는 별들, 평창동계올림픽 올림픽플라자 內 '현대자동차 파빌리온'이 그것이다.


'현대자동차 파빌리온'은 미래의 핵심 비전인 '수소전기차'를 테마로 미래 모빌리티에 대한 무한한 가능성을 간접적으로 경험할 수 있는 홍보관이다.


그러나 제품이나 브랜드를 내세우는 다른 홍보관과는 달리 브랜드 비전을 공간 디자인을 통해 체험할 수 있도록 설치 미술로 표현했다.


건축면적 1,225㎡ (약 370평), 높이 10m 규모의 '현대자동차 파빌리온'은 현대자동차 크리에이티브 웍스와(Creative Works) 세계적인 영국 건축가 아시프 칸(Asif Khan)이 컨셉과 디자인을 맡았다.


전시관내 음향에는 최근 유력 디자인 어워드에서 그랑프리를 수상한 현대차 브랜드 사운드(Hyundai Sound)에 물 등 공간적 모티프가 더해져 전시 공간의 감성을 극대화시킨다.


인사이트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 파빌리온'은 Universe- Water- Hydrogen의 여정을 따라 수소 에너지를 다양한 각도로 해석해 내·외관에 형상화했다.


파빌리온의 외관, 유니버스(Universe) 파사드에는 지구 상에 현존하는 가장 검은 물질이자 빛을 99% 흡수하는 신소재를 사용했다.


별을 표현한 1,946개의 LED 로드는 수소의 기원인 신비스러운 우주를 완벽하게 표현하고 있다.


인사이트현대자동차


실내 전시 공간으로 들어서면 외관과는 완벽히 반대되는 백색의 공간 워터(Water)관을 만날 수 있다.


워터관에서는 2만 5천개의 물방울이 특수 코팅한 대리석 수로를 따라 흘러내려 호수를 형성했다 사라진다.


이 광경은 수소 추출의 원천인 물을 통해 무한한 가능성이 펼쳐질 미래 사회의 씨앗, 수소의 여정을 보여준다.


인사이트현대자동차 하이드로젠관


마지막 하이드로젠(Hydreogen)관에서는 수소의 추출부터 수소전기차의 구동까지 전 과정을 단계별로 보여준다.


자연에서 얻는 태양 에너지> 물의 전기 분해> 연료전지 스택(배터리)> 수소전기차의 물 생성이라는 4가지 단계에 각각 다른 컬러와 소재를 사용해 감각적인 공간을 연출함과 동시에 수소전기차 기술을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인사이트현대자동차 하이드로젠관


깨끗하고 풍요로운 미래 모빌리티의 세계와 기술이 가져 올 미래 사회의 무한한 가능성을 체험할 수 있는 '현대자동차 파빌리온'은 평창동계올림픽과 동계패럴림픽 기간 중 (동계올림픽 2/9~25, 패럴림픽 3/9~18)에 운영된다.(☞바로가기)


<현대자동차 파빌리온 운영 시간>


- 동계올림픽 기간(2/9~2/25) 10:00 ~ 22:00 /- 패럴림픽 기간 (3/9~3/18) 10:00 ~ 22:00


'현대자동차 파빌리온' 안내데스크에서 자율 주행 수소전기차 NEXO(넥쏘) 시승 신청 가능


"현대차가 포르쉐·페라리급 '슈퍼카'를 개발하고 있다"한국의 현대자동차가 브랜드 고급화를 위해 포르쉐와 페라리급 '슈퍼카'를 개발하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벤츠·BMW 전시장보다 좋다"···제네시스, 차량 직접 보고 주행해볼 수 있는 독립형 전시관 오픈현대자동차의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가 독립형 전용 전시관 '제네시스 강남'을 개관한다.


배다현 기자 dahyeo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