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배고파서 사장님 몰래 김치전 먹으려다 딱 걸린 '윤식당' 직원들 (영상)
너무 배고파서 사장님 몰래 김치전 먹으려다 딱 걸린 '윤식당' 직원들 (영상)
2018.01.13 12:09

인사이트tvN '윤식당2'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사장 윤여정이 자리를 비우자마자 말썽을 피운 윤식당 직원들의 모습이 보는 이의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12일 방송된 tvN '윤식당2'에서는 영업 둘째 날을 맞은 윤식당의 하루가 그려졌다.


이날 비빔밥을 싹싹 비운 외국인 블로거는 윤식당 사장인 윤여정에게 인터뷰를 요청했다.


한식에 매료된 외국인 손님들은 윤여정을 인터뷰하고 사진도 찍으며 긴 시간 취재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윤식당2'


그사이 이서진과 박서준은 주방으로 뛰어와 "사장님 스타 셰프 되시겠다"고 자랑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장님이 오랜 시간 자리를 비우자 긴장이 풀린 직원들은 서로 장난을 치며 한가로운 한때를 보냈다.


이서진은 정유미에게 "배고프다"며 "김치전 큰 거 하나 해서 먹자"고 김치전 요리를 주문했다.



정유미는 이서진의 말을 듣고 대형 프라이팬에 엄청난 크기의 김치전을 부쳤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윤식당2'


그때 한 손님이 김치전을 시켰고 이서진은 "김치전 주문이 들어왔다"며 "빨리 부치라"고 말했다. 


김치전을 먹을 생각에 잔뜩 신이 난 '윤식당' 직원들은 멘붕에 빠지고 말았다. 곧 정유미와 박서준은 다급히 손님용 김치전을 새로 부치기 시작했다.


요리에 정신없는 두 사람 사이에서 이서진은 자신이 부치라고 시킨 김치전 크기를 보며 "아무리 크게 해도 이렇게 크게 하면 어떡하냐"고 정유미를 얄밉게 놀렸다.


윤식당 직원들이 당황하는 사이 '사장님' 윤여정이 인터뷰를 마치고 주방으로 돌아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윤식당2'


윤여정은 대왕 김치전을 보고 깜짝 놀라며 "왜 이렇게 크게 했냐"고 되물었다. 마치 몰래 하려던 걸 들킨 마냥 정유미와 박서준은 땀을 뻘뻘 쏟으며 어쩔 줄 몰라했다. 


막내 박서준은 "배고파서 같이 먹으려고 했다"며 실토했고, 정작 김치전을 해먹자고 부추긴 이서진은 옆에 멀뚱멀뚱 서있기만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영업이 모두 끝나고 직원들끼리만 모인 소박한 술자리에서 정유미는 당시 가만히 있었던 이서진을 나무라며 "섭섭했다"고 토로했다.


박서준 역시 "윤식당 하면서 가장 땀이 많이 났던 순간"이라고 말해 이서진을 빵 터지게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윤식당2' 


Naver TV tvN '윤식당2'


Naver TV 'tvN 윤식당2' 


'윤식당' 신메뉴 잡채 맛보고 윤여정에 '스카웃 제의'한 외국인 손님 (영상)'윤식당'을 찾은 외국인 손님들이 한국 전통 음식 '잡채' 맛에 푹 빠졌다.


'윤식당' 알바생 박서준 너무 잘생겨 눈 못떼는 러시아 손님 (영상)윤식당을 찾은 러시아 손님이 박서준과 이서진의 잘생긴 외모에 푹 빠졌다.


이소현 기자 sohyun@insight.co.kr

'카카오톡' 업데이트한 사람만 누릴 수 있는 놀라운 '꿀기능' 7가지
입력 2018.12.16 10:00


[인사이트] 김진솔 기자 = 갑자기 사라진다면 일상생활이 어려워질 만큼 익숙해진 '카카오톡'.


카카오톡은 모바일 메신저 점유율 1위를 차지하며 '국민 메신저'로 자리 잡았다.


여기에 그치지 않고 카카오톡은 다양하고 쓸모 있는 기능들을 꾸준히 만들어내면서 더욱 큰 사랑을 노리고 있는 듯하다.


지난 11일 카카오톡을 운영하는 카카오팀은 '영혼까지 끌어모은' 8.1.7 업데이트를 공개했다.


업데이트인 만큼 기존 버전보다 편리하고 재미있는 기능들이 생길 것은 불 보듯 뻔한 사실.


지금 즉시 카카오톡에 들어가 7가지 새로운 기능을 확인해보자.


1. 사진 묶어보내기



사진 묶어보내기 기능은 사실 2년 전에 생긴 기능이지만 더욱 편리해졌다.


앞서 한번에 묶어보낸 사진들은 말풍선을 눌러 각각 확인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또한 수많은 사진 중 일부만 선택해 다운받을 때도 사진을 한장 한장 넘겨가며 받아야하는 귀찮음을 감수해야 했다.


카카오팀은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묶어 보낸 채팅방에서도 확인할 수 있고 사소한 불편함을 고쳤다.


2. 라이브톡



인스타그램의 라이브 방송과 비슷한 기능으로 생각하면 되겠다.


물론 메시지도 충분히 빠르지만 글과 영상은 느낌부터 다르다.


전 세계가 인터넷으로 연결되는 지금. 친구들과 옆에 있는 것 처럼 실시간으로 소통한다는 아이디어는 많은 이용자들의 환영을 받았다.


한편 해당 기능은 참여 여부를 자유롭게 결정할 수 있고 그룹 내에서만 가능해 마음 편하게 즐길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3. 이모티콘 즐겨찾기



카카오톡을 사용하면서 이모티콘은 빠질 수 없는 '잇템'. 개성이 중요한 요즘 이모티콘은 자신의 이미지를 만들고 표현하기 가장 좋은 수단이다.


그러나 하나를 사면 십여개에서 많으면 스무개가 넘는 이모티콘이 딸려 오기 때문에 자주 손이 가는 이모티콘이 생기기 마련이다.


이번에 업데이트된 기능은 자주 쓰는 이모티콘을 따로 모아둘 수 있다.


상황에 적합한 이모티콘을 찾는 시간이 오래 걸려 타이밍을 놓치는 사람들에게 센스를 키워줄 '꿀기능'이 될 것이다.


4. 메시지 멀티삭제



카톡은 친구들과 '단톡'뿐 아니라 업무용으로도 많이 사용된다.


업무용 카톡에서 중요한 내용만 남기고 싶을 때 카톡 이용자들은 불필요한 메시지를 삭제해왔다.


하지만 메시지 삭제 기능은 단 한 개씩만 가능해 끊임 없는 '노가다'가 동반됐다.


이번 메시지 멀티삭제기능은 '노가다'에 걸리는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여주며 이용자들의 귀찮음을 해소했다.


5. 문자 즐겨찾기



앞서 업데이트된 문자 모아보기 기능의 업그레이드판인 해당 기능은 더욱더 메시지 어플에 들어갈 필요성을 줄여줬다.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사람들은 수시로 카톡은 확인하지만 메시지는 잘 보지 않는 경향이 있어 기억해야 될 내용을 깜박하는 경우가 많다.


이에 메시지를 복사에 메모장이나 카톡으로 옮겨두는 사람도 종종 있어 카카오팀은 새로운 기능으로 불편함을 없앴다.


해당 기능은 기억하고 싶은 메시지를 길게 눌러 카톡에 따로 즐겨찾기 칸으로 보관해 둘 수 있다.


6. 통장관리



친구들과 더치페이, 지갑을 집에 두고 온 경우 등 다양한 순간에 쓰이는 카카오페이.


또한 계좌 이체 시 송금 수수료도 붙지 않아 특히 10대, 20대에게 많은 인기를 끈다.


다만 한 가지 아쉬움이 있었다면 '통장 쪼개기'로 자산관리를 하는 사람들에게 연결 가능 계좌가 단 한 개밖에 제공되지 않는 점이었다.


이번에 새로 추가된 다계좌 지원 기능은 통장 용도에 맞게 사용할 수 있어 카카오페이를 더욱 쓸모 있게 만들었다.


7. 머니뿌리기



시험 합격, 취업, 결혼 등 좋은 소식이 있을 때 사람들은 친구들을 불러 모아 '한턱' 쏘곤 한다.


카카오팀은 이런 우리나라의 문화를 보고 카톡에서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고안한 기능이다.


3인 이상의 단체카톡방에서 '뿌리기'를 선택한 후 원하는 당첨 인원과 금액을 설정해 '한턱' 내는 것.


단톡방에서 '뿌리기'가 시작되면 사람들은 '줍기'를 통해 선착순으로 랜덤한 금액을 분배받을 수 있다.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