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결혼 앞둔 홍윤화♥김민기가 9년 사귀면서도 절대 안한 것 2가지
11월 결혼 앞둔 홍윤화♥김민기가 9년 사귀면서도 절대 안한 것 2가지
2018.01.13 09:07

인사이트Instagram 'yunhwahong'


[인사이트] 황규정 기자 = 개그계 대표 장수 커플 홍윤화, 김민기 커플이 오랜 열애 끝에 올해 11월 드디어 부부가 된다.


무려 9년이란 시간을 함께한 두 사람은 사귀면서도 절대 하지 않은 2가지가 둘 사이를 더욱 단단하게 만들었다고 밝혀 눈길을 끈다.


지난 12일 OSEN은 결혼을 앞둔 홍윤화, 김민기 커플과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SBS 개그 프로그램 '웃찾사'를 통해 선후배로 처음 연을 맺은 두 사람. 12시간씩 아이디어 회의를 하며 꼭 붙어있다 보니 자연스레 정이 들었다.


이후 연인으로 발전한 홍윤화, 김민기는 2013년 1월 기사를 통해 열애 소식이 알려지면서 본격적인 공개 연애를 시작했다.


인사이트Instagram 'yunhwahong'


김민기는 홍윤화를 처음 봤을 때부터 결혼을 결심했다고 말했다. 무엇보다 배려심 많고 착한 홍윤화의 성품에 반했다고 한다.


9년이라는 시간 동안 그 흔한 결별설 하나 없이 알콩달콩 사랑을 키워온 두 사람에게는 남다른 장수 연애 비결이 있다.


홍윤화는 "결혼 때까지 커플링을 하지 않기로 했다"며 "사실 오랜 사귄 사이라 다양한 추억과 커플티, 커플 아이템 등은 해봤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래서 결혼할 때 처음으로 무언가를 해보면 설레는 감정이 생길 것 같더라"라며 "결혼반지를 커플링으로 할 계획이다. 결혼반지가 최초의 커플링인 셈이다"라고 전했다.


인사이트 YouTube 'CJENMMUSIC Official'


두 사람이 하지 않은 건 또 있다. 바로 '동거'다. 이또한 커플링과 마찬가지로 설레는 감정을 유지하기 위해 선택한 일이었다. 


더군다나 두 사람은 차 타면 2분 만에 도착할 만큼 아주 가까운 곳에 살고 있기도 했다.


홍윤화는 "그것만큼은 결혼한 다음에 해보고 싶었다. 같이 사는 건 전혀 다른 느낌일 것 같다"며 설레는 마음을 드러냈다.


김민기 역시 "결혼하면 지금보다 더 재밌을 것 같다. 결혼이 너무 기다려진다"고 전했다.


한편 현재 두 사람은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예식장 예약, 사회, 축가, 드레스, 웨딩사진 등 결혼식 준비에 여념하고 있다. 홍윤화, 김민기 커플의 결혼식날은 11월 17일이다.


김민기가 홍윤화를 정말 많이 사랑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증거 12가지9년이라는 오랜 연애를 끝내고 부부로서 사랑의 결실을 맺기로 결심한 두 사람의 알콩달콩한 사랑을 응원해보는 것은 어떨까.


홍윤화♥김민기, '9년 열애' 끝에 오는 11월 17일 결혼한다올해로 연애 9년째에 접어든 연예계 대표 장수커플 홍윤화, 김민기가 오는 11월 결혼한다.


황규정 기자 kyoojeong@insight.co.kr

'위안부' 할머니에 방한 용품 선물하고 간 '방탄' 팬들
입력 2018.12.16 15:44



이에 청소년에게 뜨거운 인기를 끄는 가수를 우상이라는 뜻인 '아이돌'이라고 부른다.


최근 Mnet이 주최하는 '2018 MAMA 시상식'에서 대상을 탄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은 지구촌 아동을 보호하는 유니세프의 얼굴로 활약하고 있을뿐만 아니라, '세월호' 피해자 유가족에게 기부하는 등 매년 선한 영향력을 펼치고 있다.


이를 옆에서 지켜본 팬들은 그들의 영향을 받아 추운 겨울, 주위를 훈훈하게 만드는 선행 활동을 함께 펼치고 있다.



방탄소년단의 팬클럽인 아미는 이달에만 몇 번의 기부활동을 펼쳤다.


아미는 최근 합천원폭피해자복지회관에 544만여원을 기부했으며, 이달 초 방탄소년단 진의 생일에는 그의 고향인 과천시에 저소득층 여학생을 위한 여성용품을 기부하기도 했다.


그리고 지난 15일에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이 있는 경기도 광주의 '나눔의 집'에 방한용품과 생필품 등을 후원했다.


이 같은 따뜻한 소식은 오늘(16일) '나눔의 집' 공식 홈페이지에 올라오며 세상에 알려졌다.


나눔의 집 측은 "방탄소년단의 팬분들께서 할머니들을 위해 후원물품을 전달해주고 갔다"며 이들이 선물한 패딩점퍼, 패딩조끼, 양말세트, 내의세트, 기저귀, 손소독제, 손세정제, 망고, 키위 등을 공개했다.



스타의 귀감이 되는 선한 행동은 팬들에게 좋은 본보기가 된다.


그리고 이에 영향을 받은 팬덤의 선행 역시 스타를 더욱 빛나게 해준다.


최근 방탄소년단의 팬들 뿐만 아니라, 워너원, 엑소 등 많은 스타 팬들이 자발적으로 기부 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생팬의 천국', '극성인 X순이들'이라는 오명을 씻고 한국에 건전하고 긍정적인 팬덤 문화가 확산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