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파크투어,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과 최대 15% 할인 이벤트 진행
인터파크투어,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과 최대 15% 할인 이벤트 진행
2018.01.13 12:59

인사이트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인터파크가 새로운 프로모션을 공개했다.


12일 인도네시아 국영항공사인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은 인터파크투어와 함께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하여 최대 15%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할인 적용 노선은 인천-인도네시아 왕복노선과 인천-호주 왕복노선이다. 


이번 프로모션은 16일부터 22일까지 7일 간이다. 


출발 기간은 19일부터 2018년 12월 31일까지이며, 일부 성수기는 제외된다. 할인율은 클래스에 따라 최대 15%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구매방법은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 웹사이트와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 모바일앱, 인터파크투어 웹사이트 등에서 구매할 수 있다.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 웹사이트 또는 모바일앱에서 구매 시 프로모 코드 란에 KRTF18을 입력하면 할인율이 적용된다.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은 인천~자카르타 노선을 주 7회, 인천~발리 노선을 주 6회 운항하고 있다. 


인터파크투어, 강원도 스키장 및 관광명소 인근 숙소 특가 판매인터파크투어가 '황금개의 해, 황금 여행지 강원' 기획전을 진행한다.


인터파크투어, 2018년 대세 여행지는 '유럽'인터파크투어가 올해 뜨는 여행지를 알아본 결과 '유럽'이 대세인 것으로 나타났다.


김민수 기자 minsu@insight.co.kr

하루 종일 학원 뺑뺑이에 '밤샘 공부'하다 과로로 숨진 9살 아들
입력 2018.12.10 13:32


[인사이트] 변보경 기자 = 24시간이 부족할 정도로 공부하기를 강요받던 9살 소년이 과로사로 숨지는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했다.


지난 2일(현지 시간) 중국 매체 시나는 엄마의 비정상적인 교육 욕심에 고작 9살 된 아들이 사망에 이르렀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9살 소년 티엔(天)은 의식을 잃은 상태로 한밤중 응급실에 실려 왔다.


그 원인은 과로와 스트레스. 의사는 티엔을 살리기 위해 최선을 다했으나 소년은 응급실에 실려 온 지 3시간 만에 숨을 거두고 말았다.



티엔의 엄마는 아들의 시신 앞에서 "저녁에 아이에게 매운맛 간식을 먹였다. 그게 잘못됐다"며 통곡했다.


그 말에 의사는 "매운 음식과는 전혀 상관이 없다. 아이의 사망 원인은 과로사다. 어떻게 이 지경이 될 때까지 방치했느냐"고 말했다.


티엔이 과로로 사망했다는 소식에 병원 바닥에 주저앉은 엄마. 그는 아이가 더 잘되길 바라는 욕심이 아들을 죽게 했다는 허망함에 눈물만 흘렸다.


엄마는 아들이 학교가 끝나면 피아노와 영어, 프랑스어, 러시아어 학원을 보내왔다. 또 운동도 게을리하면 안 된다고 아이 이름으로 헬스도 끊었다.



학교에서 늘 상위권을 차지했던 티엔은 최근 저조한 성적을 보였고, 엄마는 이를 못마땅해 하며 밤새 아이에게 공부를 시켰다.


티엔이 응급실에 실려 가던 날에도 자정이 넘어서까지 공부를 하다 코피를 흘리며 쓰러졌다고 한다.


담당 의사는 "도를 넘어선 부모의 교육 욕심이 불러온 참사다. 요즘 현실이 이렇다. 성적이 아닌 아이들의 행복을 먼저 살펴보길 바란다"고 조언했다.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