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YG, 우승하면 '톱배우'와 데이트하는 서바이벌 예능 만든다
YG, 우승하면 '톱배우'와 데이트하는 서바이벌 예능 만든다

인사이트ELLE


[인사이트] 황효정 기자 = 국내 3대 대형기획사 중 하나인 YG가 '데이팅' 서바이벌 프로그램을 제작한다. 우승자는 국내 톱스타와 데이트를 하게 된다.


20일 방송 관계자들에 따르면 YG 엔터테인먼트는 수개월 전부터 새 예능 프로그램으로 서바이벌 예능을 기획·준비해왔다.


프로그램 제목은 '최후의 신부'(가제)다. 이르면 내년 1월 초 첫 촬영을 시작한다.


다양한 서바이벌을 거쳐 최종 선발된 우승자는 '최후의 신부'가 돼 톱스타와 만남을 갖는다. 


스타를 꿈꾸는 연예인 지망생이나 일반인 싱글 남녀 모두 참가할 수 있다.


인사이트CeCi


우승자와 데이트를 할 톱스타는 YG 소속 배우일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해당 프로그램은 Mnet '쇼미더머니5'를 연출한 최효진 PD가 맡았다. 그는 "남녀 데이팅 프로그램으로 기획 중"이라며 "아직 기획 단계라 구체적으로 확정된 세부 사항은 없다"고 전했다.


데이트 상대로 등장할 연예인에 대해서는 "YG 소속 아티스트 외 다른 소속사 연예인들의 출연 가능성도 열어두고 있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한편 현재 YG엔터테인먼트 소속 배우로는 강동원, 손호준, 이종석, 이수혁, 남주혁, 장기용 등이 있다. 여배우로는 최지우, 고준희, 유인나, 이성경, 황승언 등이다. 


인사이트BAZAAR


YG 양현석이 챙겨준 생일파티에 승리가 그토록 목놓아 울었던 이유빅뱅 승리가 최근 눈물의 생일파티로 화제 된 가운데 YG 수장 양현석과 승리의 과거 일화가 새삼 주목을 받고 있다.


YG 양현석 '보물상자'에 들어간 연습생들이 '포기'해야 하는 6가지실제 YG 계약서에도 명시되어 있다는 아이돌들이 포기해야 하는 6가지 금기 사항을 모아봤다.


황효정 기자 hyojung@insigh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