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드람FC, '2017 사회 공헌 대상'서 서울시 표창 수상
도드람FC, '2017 사회 공헌 대상'서 서울시 표창 수상
2017.11.14 17:29

인사이트도드람FC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도드람FC가 '2017 서울시 사회 공헌 대상' 시상식에서 표창을 받았다.


14일 도드람양돈농협의 자회사인 도드람FC가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 블룸홀에서 개최된 '2017 서울시 사회 공헌 대상' 시상식에서 서울시 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2017 서울시 사회 공헌 대상'은 기업과 비영리시설과의 파트너십을 장려하고 기업의 우수한 사회 공헌 프로그램을 발굴하기 위해 서울시와 서울시 복지재단이 주최하는 시상식이다.


이날 도드람FC는 중앙자활센터와 상호 협력을 통해 순댓국 프랜차이즈 본래순대 위탁운영점을 지원하며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의 자립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인사이트도드람FC


본래순대 위탁운영점은 중앙자활센터와의 업무 협약을 바탕으로 한 자활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근로 능력은 갖추었지만 구직에 어려움을 겪는 조건부 수급자, 차상위 계층 등 지역 저소득층에게 지원된다.


특히 단순 노무의 자활근로 사업을 넘어 매장 운영에 대해 교육해주고 경영 노하우까지 전수하며 향후 창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현재 도드람FC는 본래순대 보령점을 비롯해 창원 상남점, 서울 군자점, 인천만수점 등 총 8개의 위탁운영 매장을 운영하며 저소득층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있다.


도드람 관계자는 "수상을 통해 지역사회 이웃을 위한 그 간의 노력을 인정받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본래순대 위탁운영점을 통해 더 많은 저소득계층의 자립을 도울 계획이다"고 전했다.


인사이트도드람FC


도드람, 농협 양곡과 쌀 판매 활성화 위한 업무협약 체결협약식에는 김운경 도드람에프씨 대표이사, 유영삼 농협 양곡 대표이사 및 나병만 농협 양곡 부장 등이 참석했다.


김소영 기자 soyoung@insight.co.kr

"제 딸이 2달 사귄 남자에게 끔찍한 '데이트폭행'을 당했습니다"
입력 2018.12.12 15:54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헤어진 전 남자친구로부터 수차례 폭행은 물론이고 강간까지 당했다는 여성의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지난 6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데이트폭력 피해자의 어머니라 주장하는 A씨의 글이 게재됐다.


A씨에 따르면 딸 B(22) 씨는 인터넷 방송 BJ로 활동하고 있는 C(31) 씨와 지난 9월 말부터 교제를 시작했다.


교제한 지 15일도 안 된 10월 13일, C씨는 자신의 차량에서 돌기가 있는 다이어트용 훌라후프를 이용해 B씨의 손바닥과 허벅지 등을 폭행했다. 자기 마음에 들지 않는다는 이유였다.



이후 C씨는 이틀에 한 번꼴로 폭행을 일삼았다고 피해자 엄마 A씨는 호소했다.


뿐만 아니라 C씨는 "너를 괴롭히고 뜨겁게 해주고 싶다"며 스팀다리미를 B씨의 배 위에 올려놔 2도 화상을 입히기도 했다. 


A씨가 함께 공개한 사진에서는 스팀이 나오는 곳 위치가 선명한 화상 흉터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C씨는 전 남자친구가 생각나서 기분이 나쁘다는 이유로 강제로 항문 성교를 강요했다고 A씨는 주장한다.



A씨는 "얼마나 고통스러웠으면, 얼마나 아팠으면 양쪽 코피가 터져서 베개는 물론 이불까지 피로 물들 정도였다"며 "아프다고 반항하니 힘으로 제압하고 피가 흐르는데도 불구하고 강간은 계속 됐다"고 덧붙였다.


두 사람이 헤어진 날인 11월 27일에도 C씨는 B씨의 집에 찾아와 성관계를 요구한 것으로 전해진다.


이와 관련해 부산진경찰서는 C씨를 특수상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경찰조사에서 B씨는 "C씨가 평소 BJ로 활동하며 미성년자를 모텔로 불러 술을 먹는 방송을 주로 했다"며 "방송 중에 내가 경찰에 피해 사실을 알린 것까지 언급하며 2차 피해를 가했다"고 주장했다.


C씨는 일부 폭행 사실은 인정했다. 다만 스팀다리미로 화상을 입힌 것은 고의가 아니였다고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경찰 관계자는 "양측 주장이 엇갈리는 부분이 많다"며 "원치 않는 성관계를 당했다는 피해자 진술은 추가 조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