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나 혼자 산다' 이번주 금요일 정상 방송한다"
"MBC '나 혼자 산다' 이번주 금요일 정상 방송한다"
2017.11.14 16:07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김장겸 MBC 사장 해임안이 가결됨에 따라 그동안 결방되거나 스페셜 방송으로 대체된 MBC 간판 예능 프로그램들이 정상화된다.


14일 MBC '나 혼자 산다' 제작진은 공식적인 방송 복귀시점이 15일로 정리됐으며 논의 끝에 이번주 금요일인 오는 17일 방송을 재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방송 관계자는 "파업 전 녹화분량이 확보돼 있어 남은 시간 최선을 다해 정상 방송에 차질이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지난 9월 공영방송 정상화를 목표로 MBC 노조가 총파업한지 72일만에 결방된 MBC 예능 프로그램들이 정상 방송하게 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MBC '무한도전' 경우는 이번주 목요일인 16일 멤버들간의 간단한 첫 녹화를 진행한 뒤 오는 25일부터 방송을 재개한다는 방침이다.


뿐만 아니라 '세상의 모든 방송 제작진 역시 파업 전 기존 녹화분이 확보되어 있어 오는 18일부터 정상 방송한다는 입장이다.


한편 전날인 13일 MBC 대주주인 방송문화진흥회 제8차 임시 이사회와 주주총회가 모두 열려 김장겸 MBC 사장의 해임안이 가결됐다.


김장겸 사장 해임으로 MBC 노조는 총파업을 사실상 마무리 짓고 현재 방송 복귀에 나설 준비를 하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김장겸 MBC 사장 해임…'나혼자 산다'·'무한도전' 돌아온다MBC 김장겸 사장이 해임됨에 따라 총파업에 돌입한 MBC 예능 프로그램들이 재정비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건강하게 돌아오길"···'암 투병' 사실 고백하고 '항암치료'에 전념하고 있는 스타 5인
입력 2018.12.14 16:17


[인사이트] 김은지 기자 = 니난 12일 작가 겸 방송인 허지웅이 악성 림프종 진단을 받았음을 고백했다.


허지웅의 갑작스러운 투병 소식에 많은 누리꾼들은 안타까움을 감추지 못하며 그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이와 동시에 '암'이라는 병마와 싸우고 있는 연예인들에게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들은 자신의 암 투병 사실을 고백하고, 대중의 응원을 받으며 암을 이겨내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힘겨운 항암치료를 끝내고 곧 대중 곁으로 돌아올 스타들을 함께 알아보자.


1. 김우빈



배우 김우빈은 지난해 5월 비인두암을 진단받고 항암치료에 전념하기 위해 연예계 활동을 전면  중단했다.


김우빈은 지난해 말 자신의 팬카페에 "세 번의 항암치료와 서른다섯 번의 방사선 치료를 무사히 잘 마쳤다. 주기적으로 추적 검사를 하며 회복 중이다"라고 근황을 알린 바 있다.


그는 지난 8월 절친인 배우 이종석의 카페에 건강해진 모습으로 등장해 대중들을 놀라게 만들기도 했다.


2. 허지웅



지난 12일 허지웅은 자신의 SNS를 통해 악성림프종 진단을 받았다고 밝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허지웅이 진단받은 악성림프종은 림프조직세포가 악성으로 전환돼 과다 증식하며 생기는 종양을 말한다.


그는 "함께 버티어 끝까지 살아냅시다. 이길게요"라며 병마에 맞서는 굳은 의지를 드러냈다.


3. 유상무



지난해 4월 대장암 3기 판정을 받은 유상무는 수술 후 후속 치료를 병행하며 건강을 회복하고 있는 중이다.


그는 대장암으로 투병 중 작사가 김연지와 열애 사실을 공개하고 지난 10월 웨딩 마치를 울렸다.


아내 김연지의 보살핌으로 암 투병을 극복할 수 있었다고 밝힌 유상무는 "신부의 말을 잘 듣는 남편이 되겠다"라며 깊은 애정을 고백하기도 했다.


4. 허각



가수 허각 또한 지난해 4월 갑상선암 초기 진단을 받으며 투병 소식을 전한 바 있다.


당시 그는 활동을 중단하며 자신의 SNS에 "얼른 회복해서 좋은 노래 들려드리겠다"라는 글을 게재해 팬들을 안심시키기도 했다.


1년여 만에 갑상선암을 이겨낸 허각은 지난달 신곡 '흔한 이별'을 발표하며 가요계로 컴백했다.


5. 김정태



지난 10월 배우 김정태는 간암 투병 소식을 전하며 출연 중이던 SBS '황후의 품격'에서 하차했다.


김정태의 소속사 측은 "간경화에 작은 종양이 발견됐다. 간암은 초기인 상태"라며 상황을 전했다.


또한 당분간 치료에 전념할 것이라 전했고, '황후의 품격' 측은 전면 재촬영을 결정했다.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