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여운 외모와 달리 먹잇감 '꼬치'에 꿰어 죽이는 때까치
귀여운 외모와 달리 먹잇감 '꼬치'에 꿰어 죽이는 때까치
2017.11.11 20:27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배다현 기자 = 작고 귀여운 때까치가 사실은 잔인한 살상 본능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0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먹잇감을 꼬치에 꿰어서 죽이는 때까지'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와 화제가 됐다.


이는 때까치의 사냥 모습을 모아둔 것으로, 때까치가 꼬치에 음식을 끼우듯 뾰족한 나뭇가지에 쥐나 곤충 등을 끼워 죽이는 충격적인 모습을 담고 있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내셔널지오그래픽의 설명에 따르면 몸길이가 20~25cm밖에 되지 않는 때까치는 먹이를 찢을 만큼 큰 발톱이 없어 자연환경을 이용해 먹이를 잡는 것으로 알려졌다.


일단 사냥감을 꼬치에 꿰어두면 사라질 걱정 없이 느긋하게 살점을 떼서 먹기만 하면 되기 때문에 매우 유용한 방법이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때까치는 나뭇가지뿐만 아니라 철조망 가시 등 자연물과 인공물을 가리지 않고 뾰족한 곳에 먹잇감을 꿰어 죽인다.


이를 이용해 쥐, 도마뱀, 뱀, 다른 새까지 다양한 먹잇감을 사냥한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그러나 이 방법이 가장 유용하게 쓰이는 것은 때까치가 제일 좋아하는 먹이인 얼간이 메뚜기를 잡을 때다.


크고 통통한 얼간이 메뚜기는 훌륭한 먹잇감이지만 맹독을 가지고 있어 매우 위험하다.


인사이트Naver TV '냇지오 와일드'


그래서 때까치는 메뚜기를 꼬치에 꿰어 흐물흐물해질 때까지 며칠간 그 자리에 두는데, 이렇게 되면 메뚜기가 썩어서 독이 제거된다.


때까치는 먹다 남은 먹이를 가시에 꽂아두고 마치 개인 식품 저장고처럼 사용하기도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내셔널지오그래픽은 때까치를 가리켜 "새 한 마리가 이처럼 강한 살상능력을 가졌으니 작다는 것을 다행으로 여겨야 할 정도"라고 설명했다.


펭귄 성폭행하고 잡아먹는 물개들 (영상)영국 BBC가 최근 펭귄을 성폭행하는 물개들에 대해 보도했다. 심지어 펭귄을 성폭행한 뒤 잡아먹는 물개도 목격됐다.


배다현 기자 dahyeon@insight.co.kr

'저스틴비버-Love Yourself' 부르며 팬 고막 녹아내리게 한 '6년 연습생' 방예담
입력 2018.12.15 08:50


[인사이트] 전현영 기자 = 'K팝 스타2'에서 저스틴 비버의 'Baby'를 부르며 존재감을 톡톡히 과시했던 방예담.


꼬마에서 소년이 된 그가 또 한층 발전한 실력으로 저스틴 비버의 노래를 커버했다.


지난 14일 공개된 'YG 보석함'에서는 데뷔조와 탈락한 연습생들의 1:1 자리 바꾸기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방예담은 저스틴 비버의 'Love Yourself'를 선곡했다. 연습생 왕군호는 실력자와 겨루고 싶다며 방예담을 택했다.



무대에 오른 방예담은 첫 소절부터 남다른 음색으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부드러우면서도 청량한 그의 음색은 저스틴 비버의 노래와 완벽히 어울렸다. 


'역시 방예담'이라는 말이 절로 나올 도입부의 탄생이었다.


왕군호도 감미로운 음색으로 파트를 이어받아 함께 하모니를 만들었다.



그의 노래에 연습생들마저 "AR 잘못 튼 거 아니냐"고 감탄했고, 트레저 메이커인 YG 직원 100인도 음악을 즐겼다.


이날 방예담은 대결에서 승리했고, 데뷔조 트레저7 자리를 지켰다.


무대를 본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는 "과대 칭찬하자면 저렇게 노래하면 어떤 가수가 와도 못 꺾는다"고 호평을 쏟아냈다.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