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끝난 후 '레전드' 차범근 품에 안겨 울먹인 손흥민 (영상)
경기 끝난 후 '레전드' 차범근 품에 안겨 울먹인 손흥민 (영상)
2017.11.11 16:22

인사이트Naver TV '포포투TV'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콜롬비아 축구대표팀과의 평가전에 두 골을 넣은 손흥민이 경기가 끝난 후 차범근 전 감독과 진한 포옹을 나누는 모습이 포착됐다.


손흥민은 지난 10일 수원 월드컵 경기장에서 열린 '남미의 강호' 콜롬비아와의 평가전에서 혼자 두 골을 넣으며 한국 축구대표팀의 2-1 승리를 이끌었다.


손흥민이 A매치에서 필드골을 기록한 것은 지난해 10월 이후 1년 1개월 만이며, 멀티골은 2015년 11월 라오스 전 이후 2년여 만이다.


인사이트연합뉴스


대표팀에서 오랜만에 골맛을 본 손흥민도 이 사실이 매우 기뻤는지 경기가 끝난 후 환한 웃음을 보이고 환호성을 질렀다.


그런데 그랬던 손흥민이 약한 모습을 보이는 순간이 있었다. 바로 '한국 축구의 전설' 차범근과 만난 순간.


인사이트


인사이트Naver TV '포포투TV'


경기가 끝난 후 라커룸으로 향하던 손흥민을 반갑게 부른 차범근은 그와 진한 포옹을 나눠 눈길을 끌었다. 이 모습은 영상으로도 공개됐다.


영상을 촬영해 공개한 축구 전문 매체 '포포투'에 따르면 손흥민은 차범근의 품에 아이처럼 안긴 뒤 눈물을 흘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Naver TV '포포투TV'


차범근은 그런 손흥민을 따뜻하게 안아주며 위로했고, 그렇게 차범근의 품에 한참을 안겨 있던 손흥민은 정중하게 인사를 올린 뒤 라커룸으로 들어갔다.


이런 두 사람의 모습을 본 누리꾼들은 "한국 축구 에이스로서 큰 부담감을 안고 있을 손흥민, 그리고 그 부담감을 누구보다도 잘 알고 있을 차범근의 위로. 정말 보기 좋은 장면이다"는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Naver TV '포포투TV'


한편 손흥민은 경기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당연히 기분은 좋지만, 이것이 끝난 게 아니라 화요일에 세르비아 전이 있기 때문에 그걸 잘 준비해야 될 것 같다"며 "오늘은 승리를 즐겨도 되지만 내일부터는 또 세르비아와 경기에 집중해야 하기 때문에 선수들이 마음 정리 잘해서 준비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계속해서 저희가 안 좋은 모습 보였고, 많은 팬 분들이 실망한 부분을 되돌리기 위해 경기장에 나간 선수들도 많은 준비를 했다"면서 "경기에 나가지 않은 선수들뿐만 아니라 많은 팬 분들이 오늘 경기장에 많이 와주셔서 저희를 서포트 해 준 것이 가장 큰 힘이 된 것 같다"고 감사함을 전했다.


Naver TV '포포투TV'


YouTube 'KFATV (Korea Football Association)'


김지현 기자 john@insight.co.kr

'슈스케' 나가려고 함께 랩하는 '10년 절친' 송민호X피오 레전드 과거 영상
입력 2018.12.09 10:39


[인사이트] 전현영 기자 = '신서유기'에서 10년 절친 사이를 제대로 보여준 송민호와 피오.


두 사람의 오랜 우정을 알 수 있는 과거 영상 하나가 온라인상에서 화제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채널에서는 송민호(MINO)와 피오의 모습이 담긴 영상 한 편이 공유돼 인기를 끌었다.



해당 영상은 두 사람이 과거 Mnet '슈퍼스타K'에 지원했을 당시에 촬영된 것.


당시 유행했던 검은색 뿔테 안경을 쓴 송민호와 피오는 앳된 얼굴로 등장해 다이나믹 듀오의 '고백'을 불렀다.


살짝 통통한 체형과 귀여운 얼굴은 지금과 사뭇 다르지만, 매력적인 음색과 뛰어난 랩 실력만큼은 그대로다.



송민호와 피오는 랩을 주고받으며 '찰떡 케미'를 자랑했다. 연신 웃으며 온몸으로 리듬을 타기도 했다.


정인이 노래하는 부분에서는 몰아치는 고음에 힘겨워하더니 웃음을 터트리고 말았다.


랩에 대한 열정과 우정이 돋보이는 영상은 '신서유기' 종영 후 끊임없이 공유되며 뜨거운 반응을 끌어냈다.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