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에게 딸이 '평생 친구'가 될 수밖에 없는 6가지 이유
엄마에게 딸이 '평생 친구'가 될 수밖에 없는 6가지 이유
2017.11.13 11:40

인사이트KBS 2TV '고백부부'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엄마와 딸이 싸움과 화해를 반복하는 모습을 보면 '절친'들의 모습과 유사하다. 


불같이 화를 내며 싸우다가도 하루아침에 세상 다정한 사이로 어느새 돌아와 있다. 


떨어지면 이름만 들어도 뭉클해지는 엄마이면서 만나면 어찌나 투덕거리기 바쁜지 참으로 아이러니하다. 


엄마와 딸들은 같은 여자이기 때문에 더 많을 공유하고 더 많은 것에 서로 공감하게 되는데 이것이 바로 두 사람이 '평생 친구'가 될 수 있는 이유이기도 하다. 

 

오늘은 '원수' 내일은 '절친'이 되는 엄마와 딸이 '평생 친구'라는 증거들을 모아봤다. 


1. 서로 몰래 쓰는 화장품

 

인사이트MBC '아이두 아이두'


어린 딸은 엄마의 화장품을 몰래 썼다. 


하지만 반대로 딸이 크면 엄마들이 딸의 화장품을 몰래 쓰곤 한다. 


본인의 화장품을 사는 것은 아까워하고 딸의 화장품을 사주곤 몰래 쓰는 엄마들이 상당히 많다. 


2. 고민 상담


인사이트SBS '당신이 잠든 사이에'


엄마에게 말 못 할 고민은 그 어디에도 없다. 


남친에게 털어놓지 못한 일 친구에게 털어놓지 못한 일까지도 털어놓을 수 있는, 항상 내 편이 되어주는 존재가 바로 엄마다. 


3. 미용실 친구


인사이트Instagram 'eugene810303'


2~3시간은 기본으로 소요되는 미용실은 엄마와 딸의 흔한 데이트 장소다. 


미용과 관련된 주제로 엄마와 자주 상의한다. 


4. 아빠 험담 


인사이트MBC '빛나는 로맨스'


엄마도 아빠 험담을 하고 싶을 때가 있다. 


남편 험담을 밖에서 하고 다닐 수 없는 엄마는 딸들에게 그렇게 아빠 험담을 한다. 


5. 찜질방 친구


인사이트빛나라 은수


찜질방 역시 엄마와 딸의 또 다른 데이트 장소다. 


엄마 친구와 엄마 친구 딸까지 만날 수 있는 '만남의 광장' 같은 장소다. 


6. 쇼핑 파트너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쇼핑은 신중히 골라보고 입어봐야 하기 때문에 많은 시간이 투자된다.


함께 간 사람이 힘들어하면 눈치가 보이기 마련인데 엄마랑 딸의 쇼핑은 시간에 대한 압박이 없다.


옷에 대한 평가 역시 냉철함으로 굉장히 좋은 엄마와 딸은 좋은 쇼핑 파트너다. 


아픈 딸에게 어린이날 선물 사줄 돈 없어 시장에서 '닭꼬치' 몰래 훔친 엄마돈이 없던 엄마는 어린이날에도 투병 생활을 이어가는 딸에게 훔친 닭꼬치밖에 줄 게 없었다.


디지털뉴스팀

오늘 '인기가요'에서 '애절 보이스+칼군무'로 마지막 무대 장식한 워너원
입력 2018.12.09 18:43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그룹 워너원이 '인기가요' 마지막 무대서 역대급 퍼포먼스를 펼쳐 눈길을 끌었다.


9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워너원은 언제나 팬클럽 워너블과 함께 하겠다는 마음을 담은 곡 '봄바람' 무대를 선보였다.


워너원은 와인색을 드레스코드로 하고 등장해 남다른 피지컬 및 비주얼을 뽐냈다.




워너원은 서정적인 멜로디에 맞춰 시선을 아래로 향한 채 무대를 꾸려나가기 시작했다.


이들은 11명이라는 멤버 수의 장점을 살려 시시각각 안무 대형을 바꾸며 화려한 볼거리를 팬들에게 제공했다.


이때 멤버들은 한 치의 흐트러짐도 없이 칼군무의 정석을 제대로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절도 있으면서도 섹시한 춤선을 보고 있으면 자연스레 감탄이 흘러나올 정도다.


또한 워너원은 "우리 다시 만나 봄바람이 지나가면"이라는 부분에서 팬들에게 안녕을 고하는 듯한 느낌을 자아내 먹먹한 분위기를 조성하기도 했다. 


한편 지난해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로 결성된 워너원은 오는 31일 활동을 종료하게 된다. 


마지막을 아름답게 장식한 워너원의 '봄바람' 무대를 함께 만나보자.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