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만해라 좀! 돌겠다" 최희서 수상소감 중 들린 스태프 목소리 논란 (영상)
"그만해라 좀! 돌겠다" 최희서 수상소감 중 들린 스태프 목소리 논란 (영상)
2017.10.25 22:20

인사이트

YouTube 'TV조선'


[인사이트] 황규정 기자 = 대종상영화제 신인배우상을 받은 배우 최희서의 수상소감 당시 제작진의 목소리가 전파를 타는 방송사고가 발생했다.


그런데 해당 제작진이 "그만해라! 좀, 돌겠다", "아 얘 돌겠네" 등의 발언을 해 누리꾼들 사이에서 논란이 되고 있다.


25일 오후 7시 30분 서울 종로구 세종로 세종문화회관에서는 제54회 대종상 영화제가 열렸다.


이날 최희서는 영화 '박열'에서 후미코 역으로 여자 신인상을 수상했다. 최희서는 무대에 올라 떨리는 목소리로 수상소감을 시작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TV조선'


그때 최희서의 수상소감 사이로 영화제를 진행하고 있는 제작진들의 음성이 들려왔다.


조정실에서 카메라 화면을 컨트롤하는 것으로 추정되는 제작진들은 "관객석에 이준익 감독 있다", "그 양반 아닌가?", "커트" 등의 말을 했다.


인사이트YouTube 'TV조선'


그런데 3분 30초여 가 지났을 때쯤 스태프 중 한 명이 "그만해라 좀, 아우 돌겠다"라고 말하는 것이 그대로 방송에 전파를 탔다.


이어 최희서가 감독, 스태프, 동료 배우들에게 고맙다는 말을 전하는 동안 이 스태프는 "밤새우겠다. 아, 얘 돌겠네 진짜"라고 말했다.


인사이트네이버 TV 누리꾼 반응 캡처 


방송사고로 추정되는 이 상황에 누리꾼들은 "배우한테 말하는 것 아니냐", "수상소감 길다고 비아냥거리는 거냐" 등 불쾌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반면 일각에서는 누군가를 특정한 것이 아닌 만큼 '최희서를 비난했다'는 식의 섣부른 판단은 자제해야 한다는 의견도 나왔다.


이와 관련 TV조선 측에 해당 사실에 대해 문의했으나 "담당자가 없어 지금 당장 확인이 어렵다"는 답변을 받았다.


논란이 일자 현재 TV조선 측은 유튜브 채널에서 문제의 영상을 삭제했으며, 네이버TV에 올라온 영상 역시 스태프 목소리가 들리지 않도록 수정한 것으로 재게재한 상태다. 


인사이트YouTube 'TV조선'


한편 이날 대종상영화제에서 최희서는 신인 배우상에 이어 여우주연상까지 차지하는 쾌거를 누렸다.


아울러 영화 '박열'은 감독상, 신인여우상, 여우주연상, 의상상, 미술상 등을 수상하며 5관왕을 기록했다.


YouTube 'TV조선'


제54회 '대종상 영화제' 남녀주연상 설경구·최희서 수상배우 설경구와 최희서가 대종상 영화제 '남녀주연상' 수상의 쾌거를 안았다.


황규정 기자 kyoojeong@insight.co.kr

인터뷰 내내 원어민 뺨치는 '영어 실력' 자랑해 해외 팬 감탄하게 만든 제니
입력 2018.12.15 16:54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블랙핑크 제니가 유창한 영어 실력을 과시했다.


지난 14일 '빌보드' 공식 유튜브 채널 계정에는 미국 연예 매체 할리우드 리포터에서 진행한 제니의 인터뷰 영상이 공개됐다.


리포터는 "첫 솔로곡 'SOLO'로 빌보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1위를 비롯해 뮤직비디오도 23일 만에 1억뷰를 훌쩍 넘겼다"라고 제니의 'SOLO' 음원 기록을 재조명했다.


그러면서 "미국에서 전례 없는 성공 덕분에 제니가 속한 그룹 블랙핑크는 올해 K팝을 이끈 주역들로 손꼽힌다"며 "지금쯤 제니는 다양한 신기록을 깨는데 익숙해졌을 것"이라고 극찬했다.




이에 대해 제니는 "전 세계 팬들로부터 이렇게 큰 사랑을 받을 수 있어서 영광으로 생각한다. 결코 이 순간을 당연하게 여기고 싶지 않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미국 활동도 좋은 기회가 될 것 같다. 많은 스포일러를 전할 수 없지만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말해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이날 인터뷰에서 제니는 솔로곡 'SOLO'의 탄생 비화, 아티스트로서의 성장 이야기 등을 털어놨다.


제니는 전혀 긴장하지 않은 듯 리포터에게 장난스럽게 애교를 부리는가 하면, 인터뷰 내내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이끌어냈다.




특히, 어릴 적 뉴질랜드에서 유학 경험이 있는 만큼 통역사 도움 없이도 인터뷰 처음부터 끝까지 유창한 영어 실력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원어민 못지않은 표현과 유창한 회화 솜씨를 뽐낸 제니의 모습에 해외 팬들은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막힘없이 영어로 인터뷰를 진행하는 제니의 모습을 영상으로 확인해보자.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