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가 보면 한눈에 아는 여자들의 꼴보기 싫은 '여우짓' 5
여자가 보면 한눈에 아는 여자들의 꼴보기 싫은 '여우짓' 5
2017.11.05 11:17

인사이트SBS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


[인사이트] 심연주 기자 = 여성들이 흔히 '여우짓'이라고 부르는 몇 가지 행동들이 있다.


호감이 가는 남성 앞에서 부리는 어느 정도의 여우짓은 서로의 암묵적인 합의 아래에 애교로 넘어가 주기도 한다.


하지만 그 정도가 과할 땐 여자들의 분노를 유발하기에 십상이다.


남성은 잘 모르지만 여자들이 보면 한눈에 안다는 여우짓 5가지를 알아보자.


1. 은근한 터치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여우짓하면 여성들이 가장 먼저 떠올리는 것이 바로 은근한 터치다.


주로 남성의 팔이나 허벅지 등을 은근슬쩍 터치하면서 자신의 관심을 넌지시 표현하는 것이다.


술자리와 같이 여러 명이 있는 자리에서 웃거나 이야기할 때 주로 보이는 행동인데, 자신이 관심있는 남성에게 누군가 이런 행동을 보일 시 분노를 유발한다.


2. 여자 마초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여성스러운 사람을 좋아하는 남성들도 많지만, 털털한 매력을 가진 여성들을 좋아하는 경우도 많다.


'여자 마초'란 털털한 척하며 남성들과 주로 어울려 다니는 여우들을 일컫는 말이다.


흔히 '여사친'이라는 명목 아래 여자친구가 있는 남성들과 자주 연락을 주고 받으며 어울려 다닌다.


주로 "여성보다 남성이 더 편하다"라는 말로 남성들과 어울려 다니지만 실상은 그 안에서 공주 대접 받는 경우가 많다.


3. 화장 안 한 척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남성들을 포함해 여러 명이 만나는 자리. 이곳에 청초한 메이크업을 한 여성이 나타난다.


그러더니 갑자기 "급하게 나오느라 화장도 못 했어"라는 단골멘트로 풀메이크업을 하고 온 다른 친구들을 저격한다.


쌩얼인 척 하지만 이미 피부 화장, 눈썹, 마스카라, 입술까지 완벽한 메이크업 상태라는 걸 여자들은 한눈에 알아본다.


4. 두 개의 얼굴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남성이 껴 있는 자리에서와 여성들끼리만 있을 때의 얼굴이 다른 여성들이 있다.


친구들끼리 있을 땐 대꾸도 잘 안 하다가도 남성만 등장하면 방청객도 울고 갈 리액션을 선보인다.


물론 대부분의 여성은 남자친구 앞에서 어느 정도의 내숭은 있기 마련이다.


하지만 너무 동성 친구에게 소홀하게 대하거나, 여자친구가 있는 남성 앞에서도 이런 행동을 보이게 되면 주변의 분노를 살 수 있다.


5. 은밀한 친구 디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여성들이 가장 싫어하는 여우짓으로 꼽히는 것이 바로 친구나 주변 여성들을 은근히 깎아내리는 것이다.


예를 들면 성형한 친구 앞에서 "얘는 성형 전이 더 예뻤는데~"라는 식으로 성형 사실을 까발리는 식이다.


또는 "너 전 남자친구랑 사귈 때 정말 귀엽게 만났잖아" 등의 발언으로 일부러 호감 있는 남성 앞에서 전 남친과의 과거를 들춰내기도 한다.


대부분 칭찬의 형태를 띠고 있어 남성들은 눈치를 못 채는 경우가 많지만, 여성들은 한 번에 알아챌 수 있는 대표적인 여우짓이다.


내 남친 노리는(?) 여사친의 얄미운 '여우짓' 7가지'친구'라는 이름으로 애매하게 행동해 계속 신경스이게 만드는 내 남자친구의 여사친 행동을 소개한다.


심연주 기자 yeonju@insight.co.kr

춤추다 흥 폭발해 카메라 삼촌에게 '윙크' 날리는 건후 (영상)
입력 2018.12.14 10:14


[인사이트] 문세은 기자 = '박. 건. 후' 그의 앞에서 어느 누구도 귀여움과 흥을 논할 수 없다.


지난 13일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측은 256회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축구선수 박주호의 자녀 박나은, 박건후와 방송인 샘 해밍턴의 자녀 윌리엄, 벤틀리가 만난 순간이 그려졌다.


이날 박주호와 샘 해밍턴은 아이들을 더욱 신나게 만들어주기 위해 노래를 틀어줬다.



신나는 음악이 시작되자 흥 넘치기로 유명한 건후는 바로 들썩거리기 시작했다.


박자에 맞춰 몸을 움직이던 건후는 사랑스러운 윙크를 하며 전국의 이모팬들의 심장을 제대로 저격해버렸다.


이후 그는 해맑게 웃으며 자신의 주특기인 제자리에서 빙글빙글 도는 춤을 선보이며 무대를 휘어잡았다.



이를 본 시청자들은 "건후 윙크가 다했다", "요즘 건후가 제일 귀여워", "오늘 여기가 누울 자리인가"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과연 건후가 누나 나은이와 윌리엄, 벤틀리를 제치고 공식 댄싱머신으로 거듭날 수 있을지 오는 16일 오후 4시 50분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확인해보자.





※ 관련 영상은 1분 16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