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내가 만난 최고의 진상은 목욕탕에서.." 김구라, 깜짝 놀랄 경험 토해냈다
"내가 만난 최고의 진상은 목욕탕에서.." 김구라, 깜짝 놀랄 경험 토해냈다

인사이트뉴스1


김구라, "목욕탕에서 휴대전화하는 사람을 봤는데..."


[인사이트] 최재원 기자 = 방송인 김구라가 방송을 통해 목욕탕에서 만난 진상 일화를 공개한다.


김구라는 오는 27일 밤 10시 20분 자신이 MC로 참여한 MBN '우리가 몰랐던 세계-진상월드(이하 진상월드)의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진상월드'는 제보 영상을 통해 진상을 고발·추적하고, 피해자들의 목소리를 들어보는 프로그램으로 김구라가 메인 MC를 맡았다. 패널로는 손수호 변호사, 박종석 정신과 전문의 등이 출연한다.


인사이트MBN '우리가 몰랐던 세계-진상월드'


김구라, '진상월드'에 대해 "사회적으로 진상에 대해 환기를 시켜줄 수 있을 것 같다"


김구라는 프로그램에 대해 "기획 의도가 좋아서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됐다. 사회적으로 진상에 대해 환기를 시켜줄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진상 행동을 하는 사람들은 거울 치료처럼 자기 모습을 보면서 치료가 되고, 피해를 본 사람들은 위로받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 될 것"이라 기대했다.


손수호 변호사는 "방송 출연 제의를 거의 다 거절했지만 진상월드의 주제와 기획이 신선해서 이야기를 듣자마자 합류했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박종석 정신과 전문의는 "분노와 갑질이 판치는 요즘, 억울한 일을 겪고도 해결할 곳이 없어 잠 못 자고, 한숨 쉬는 분들이 너무 많다. (그분들에게) 공감과 위안이 되어드리고 싶다"며 포부를 다졌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영화 '럭키'


방송에서 김구라는 자신이 경험한 진상 일화를 공개하기도 했다.


그는 "목욕탕에서 휴대전화를 사용하는 사람들이 종종 있었는데 사진을 찍을 수도 있는 상황이어서 민망하고 언쟁을 벌이기도 좀 그렇더라"며 당시를 회상했다.


또 "종업원분이 제지를 했는데 오히려 휴대전화를 사용한 사람이 성질을 내더라"라며 그때를 기억했다.


인사이트MBN '우리가 몰랐던 세계-진상월드' 출연진 / MBN


MBN 진상월드, 오는 27일 밤 10시 20분 '첫 방송'


제작진은 "진상의 실체를 여과 없이 국민들에게 공개해 사회적 분위기를 환기하고, 피해자의 아픔까지 어루만져 줄 예정이다. 그곳에서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대한민국 진상 퇴치 프로젝트 MBN '진상월드'는 오는 27일 밤 10시 20분 전파를 탄다.


인사이트SBS '투자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