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 21℃ 서울
  • 22 22℃ 인천
  • 21 21℃ 춘천
  • 19 19℃ 강릉
  • 22 22℃ 수원
  • 21 21℃ 청주
  • 20 20℃ 대전
  • 20 20℃ 전주
  • 21 21℃ 광주
  • 20 20℃ 대구
  • 22 22℃ 부산
  • 22 22℃ 제주

'나는솔로' 상철이 돈 많은 정숙과 손절한 이유, 바로 이겁니다

'나는 솔로' 상철이 호감이 있던 정숙에게 마음이 뜬 이유를 솔직하게 털어놨다.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나는 솔로>'


현숙과 단둘이 이야기하며 진짜 속마음을 털어놓은 상철


[인사이트] 최유정 기자 = '나는 솔로' 10기 상철(가명)이 정숙(가명)에게 마음을 돌린 이유에 대해 입을 열었다.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ENA PLAY, SBS PLUS 예능 프로그램 '나는 SOLO <나는 솔로>'에서는 '랜덤 데이트'를 즐기는 돌싱 남녀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나는 솔로>'


이날 상철은 '랜덤 데이트' 상대로 결정된 현숙(가명)과 단둘이 산책에 나섰다.


둘만의 시간을 처음 가지게 된 두 사람은 서로에 대한 생각과 속마음을 털어놓으며 이야기를 나눴다.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나는 솔로>'


현숙이 상철에게 "궁금한 게 있다. 정숙 님한테 '직진'이었던 거냐"라고 묻자, 상철은 곧바로 아니라고 부정했다.


상철은 정숙과 영수가 대화를 나누는 것에 질투한 것 아니냐는 질문에도 강력하게 부인했다.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나는 솔로>'


상철은 "(질투한 거) 전혀 아니다. 기분이 안 좋았던 이유는 다른 이유다. 혼자만 알고 계셔야 한다. 여자 분들과 공유하지 마라"라며 진심을 털어놓기에 앞서 비밀이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상철은 "자기소개 시간에 여자 출연진의 나이를 알게 된 후, 자신이 데이트할 수 있는 상대는 같은 40대인 정숙과 순자(가명)뿐이었다"라며 운을 뗐다.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나는 솔로>'


자기소개 이후 처음으로 정숙을 알아보고 싶었던 상철은 "그래서 데이트를 나갔다. (데이트를 나가는 것 까진) 너무 좋았다. 근데 데이트를 하면서 저희들끼리 얘기한 게 있지 않냐. 데이트에서 돌아온 후 제가 염려했던 부분이 다시 발생한 거다. (정숙이) 다 포용하려고 그랬지 않냐. 그것만 안 했으면 좋은데 더 (오버)해버리는 거다. (영수는) 신경 안 썼다"라며 질투심 때문이 아닌 정숙의 행동에 실망해서 돌아섰다고 고백했다.


앞서 상철은 정숙과의 데이트 도중 변호사였던 전처 얘기까지 꺼내며 잘난 척하는 사람을 싫어한다고 밝힌 바 있다.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나는 솔로>'


상철은 정숙이 돈이 많다고 이야기하거나, 출연진 사이에서 맏언니 노릇을 하려는 태도에 실망한 것으로 보인다.


그의 속내를 알게 된 현숙은 "영수 님이랑 정숙 님이 장 보러 간다 했을 때 (상철 님이) 동행하신다고 한 게 질투의 의미가 있다고 생각했다. 정숙 언니는 상철 님이 (질투하는) 모습이라고 계속 얘기를 해서 여자 출연진이 전부 오해 중이다"라며 놀라워했다.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나는 솔로>'


상철은 "그 마음이 아니다. 그분이 헛다리를 짚었다"라며 강력하게 부정하면서, 정숙에게 마음이 떴지만 '솔로나라' 분위기를 어색하게 만들고 싶지 않아서 정숙을 편하게 대했다고 말했다.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나는 솔로>'


상철의 진심을 전해 듣게 된 정숙


이후 방송 말미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현숙이 상철에게서 들은 얘기를 정숙에게 전달해 주는 모습이 그려졌다.


현숙은 정숙에게 "상철 님은 정숙 님에 대한 진정성이 있는 것 같지는 않았다. 언니가 리더십 있게 지휘하는 모습에서 조금 '현타'가 왔다더라"라고 말해줬다.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나는 솔로>'


상철의 속마음을 전해 들은 정숙은 어두운 표정을 숨기지 못했다.


이를 지켜보던 패널들은 "저렇게 하면 안 된다. (상철 님이) 얘기하지 말라고 했지 않냐"라며 탄식했다.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나는 솔로>'


뒤이어 상철이 정숙에게 "저는 (정숙 님의) 그 점이 싫었던 거다"라며 터놓고 이야기하는 모습이 전파돼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앞서 상철과 정숙은 오붓한 데이트를 즐기며 서로를 향한 호감을 적극적으로 표현했다.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나는 솔로>'


두 사람은 고기를 먹으며 쌈을 싸주거나, 팔짱을 끼는 둥 벌써부터 연인 같은 분위기를 자아냈다.


하지만 데이트를 마치고 숙소로 돌아온 상철은 돌연 정숙에게 싸늘한 태도를 보이며 대화조차 거부해 눈길을 끌었다.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나는 솔로>'


한편, 22살 아들과 11살 딸이 있는 정숙은 자기소개 시간에 남다른 부를 과시한 바 있다.


그녀는 "우동이 먹고 싶으면 일본에 간다"라고 말할 정도로 남다른 재력을 자랑해 이목을 모았다.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나는 솔로>'


술자리에서도 정숙은 "고민 있으면 얘기하고, 돈 필요하면 얘기하고"라며 출연진들에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정숙은 아파트만 4채있으며 살면서 돈에 구애받은 적이 없다고 한다.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나는 솔로>'


그녀는 부동산 경매와 곱창집 운영, 미용 등의 일을 하고 있다.


정숙은 남자를 볼 때 재력을 절대 보지 않는다. 남다른 경제력에서 나오는 그녀의 당당한 매력에 많은 이들이 열광했다.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나는 솔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