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8 18℃ 서울
  • 21 21℃ 인천
  • 19 19℃ 춘천
  • 21 21℃ 강릉
  • 21 21℃ 수원
  • 24 24℃ 청주
  • 26 26℃ 대전
  • 25 25℃ 전주
  • 29 29℃ 광주
  • 27 27℃ 대구
  • 26 26℃ 부산
  • 27 27℃ 제주

남중생 5명 '포경 수술' 장면 그대로 방송한 '살림남', 사과해도 비난받는 이유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측이 미성년자 포경수술 장면을 방송한 것과 관련해 사과했지만 논란이 쉽게 가라앉지 않고 있다.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살림남2', 미성년자 포경수술 방송 논란...사과에도 뭇매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중학생이 포경수술하는 장면을 방송한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측이 사과후에도 여전히 비판받고 있다.


지난 17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홍성흔의 아들 홍화철이 친구 4명과 함께 포경수술을 받으러 비뇨기과에 방문한 모습이 나왔다.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방송에는 홍화철과 친구들이 수술실에 들어가 수술을 받는 모습이 그대로 노출됐다.


홍화철이 수술을 받으면서 고통스러워하는 것도 방송됐다.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이후 일각에서는 미성년자가 포경수술을 받는 장면을 방송한 것과 관련해 지적의 목소리가 나왔다.


KBS 시청자센터 시청자청원 게시판에 게재된 '살림남 미성년 남아 포경 및 전시로 인한 성 학대 정황 사과 바란다' 글에서는 "미성년자는 본인 스스로 판단하기 어려울 뿐만 아니라 성적으로 보호받아야 할 대상이다. 만일 여아에 대한 성적 수술을 했다면 방송에서 할 수나 있겠느냐. 이건 성 학대에 가깝다"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이외에도 '성희롱', '성적 학대'라고 문제를 지적하는 글들이 많았다.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일부 시청자들은 이번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방송에 대해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민원을 제기하기도 했다.


논란이 커지자 19일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측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사과의 말을 전했다.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살림남2' 측 "가족 모두 동의...제작진 개입 없었다"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측은 "9월 17일 방송 내용에 불편함을 느끼신 모든 분들께 깊이 사과드린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제작진이 방송을 준비하게 된 계기는 청소년기 자녀에게 올바른 성교육을 하고자 했던 부부의 고민에서 시작됐다. 가족 사이에서도 이야기를 꺼내는 것이 쉽지 않았던 자녀의 성교육과 포경 수술에 대해 진솔한 이야기를 나누고, 이를 통해 부모와 자녀가 서로를 이해하는 과정을 보여드리고 싶었다"라고 해명했다.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그러면서 "가족 간의 대화를 통해 학생들 스스로가 포경 수술이 필요하다고 판단했고, 그 내용을 방송으로 보여드리는 것에도 가족은 모두 동의했다"라고 밝혔다.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측은 한 달 반의 충분한 기간 동안 학생과 부모님이 함께 고민·의논 끝에 결정한 내용이며 본인들의 자발적인 의사결정이었다고 강조했다.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측은 "학생의 부모님도 이를 존중해 촬영해 합의했으며 그 과정에서 제작진의 어떠한 개입도 없었음을 밝힌다. 또한 모든 수술 장면의 촬영은 부모님의 참관 하에 이뤄졌으며, 출연 가족 모두 훈훈한 분위기에서 촬영을 마쳤다"라고 덧붙였다.


제작진은 "하지만 가족들이 성(性)에 관한 이야기를 편안하게 나누는 모습을 보여드리려 했던 제작 의도와 달리 시청자 여러분께 불편을 드린 점에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고개를 숙였다.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끝으로 "이번 기회를 거울삼아 향후 더욱 신중하게 방송을 제작하도록 노력하겠다. 앞으로도 가족들의 소통과 갈등 해결의 창구가 되는 '살림하는 남자들'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다짐했다.


그러나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측은 사과후에도 비판을 면치 못하고 있다.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은근슬쩍 책임 떠넘기고 있네..."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측의 사과문 중 "가족은 모두 동의했다", "본인들의 자발적인 의사결정이었다", "제작진의 어떠한 개입도 없었음을 밝힌다" 등 때문이다.


누리꾼은 "학생과 부모에게 은근슬쩍 책임 떠넘겼다", "해명하기에 급급한 모습"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한편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는 신세대 남편부터 중년 그리고 노년의 남편까지, 스타 살림남들의 리얼 살림기를 담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