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7 17℃ 서울
  • 17 17℃ 인천
  • 17 17℃ 춘천
  • 19 19℃ 강릉
  • 17 17℃ 수원
  • 21 21℃ 청주
  • 21 21℃ 대전
  • 24 24℃ 전주
  • 20 20℃ 광주
  • 20 20℃ 대구
  • 23 23℃ 부산
  • 24 24℃ 제주

"진짜 못해먹겠네요"...보아가 '스맨파' 나오고 악플 테러받자 SM은 바로 '이런 결정' 내렸다

'스트릿 맨 파이터' 심사위원으로 참여해 악플에 휩싸인 보아가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인사이트SM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가수 보아가 도넘은 악플에 고통을 호소했다. SM엔터테인먼트는 소속 아티스트를 보호하기 위해 법적 조치 카드를 꺼냈다.



21일 보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배틀팀을 저지들이 정하는 것도 아니고. 뱅크투브라더스가 떨어졌으면 덜 했으려나"라며 "매번 이럴 생각하니 지친다"는 글을 게재했다.


인사이트Instagram 'boakwon'


보아는 글과 함께 '스트릿 맨 파이터'(스맨파) 저지를 둘러싼 자질 논란 기사를 캡처해 올렸다.


기사에는 '스맨파' 방송 후 보아의 SNS에 도 넘은 악성 댓글이 달리고 있는 것을 지적하는 내용이 담겼다.



인사이트Mnet '스트릿 맨 파이터'


보아의 호소 후에는 SM엔터테인트먼트의 공식입장이 나왔다. 보아를 향한 악플러에 대해 강력한 법적대응을 예고한 공지문이었다. 


인사이트SM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는 "현재 당사 소속 아티스트 보아와 관련해 보아의 개인 SNS 계정을 비롯한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SNS, 포털사이트 등에 악의적인 글과 댓글, 명예훼손 및 인격 모독성 게시물 등이 무분별하게 게재 및 유포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는 명백한 불법행위며 강력한 법적 조치의 대상으로, 무관용 원칙하에 민·형사상 법적 조치를 취하여 엄중하게 대응할 것을 말씀드린다"고 전했다.


인사이트Instagram 'boakwon'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 보호를 위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과 법적 조치를 진행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이와 같은 각종 불법행위에 대해 강력한 법적 대응을 이어갈 것이다"라는 말도 덧붙였다.


인사이트Instagram 'boakwon'


보아는 현재 Mnet '스트릿 맨 파이터'에 파이트 저지로 출연 중이다.


지난 20일 방송된 '스맨파'에서는 프라임킹즈가 뱅크투브라더스와의 배틀에서 패해 첫 탈락 크루로 선정됐다. 하지만 이날 방송에서는 유력한 우승 후보로 꼽혔던 프라임킹즈가 탈락했고, 일부 방송에 과몰입한 시청자들은 파이트 저지 보아, 슈퍼주니어 은혁, 2PM 우영의 SNS에 심사 결과를 납득하지 못한다는 악플을 쏟아냈다.


인사이트Instagram 'boakwon'


그 중 보아에게 많은 악플이 쏟아졌다. "보는 눈 여전하시네요", "여왕벌 놀이. 누가 누굴 평가하나", "솔직히 트릭스가 압승이었는데 왜 재대결을 붙이냐" 등의 도 넘은 악플들이 많이 달렸다.


인사이트Instagram 'boakwon'


한편 보아는 2000년 첫 정규 앨범 'ID:PeaceB'(아이디 피스비)로 가요계 데뷔했다. 이후 그는 '아시아의 별'이라는 호칭을 얻으며 국내외 팬들에게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