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9 19℃ 서울
  • 17 17℃ 인천
  • 19 19℃ 춘천
  • 15 15℃ 강릉
  • 19 19℃ 수원
  • 17 17℃ 청주
  • 18 18℃ 대전
  • 19 19℃ 전주
  • 18 18℃ 광주
  • 23 23℃ 대구
  • 23 23℃ 부산
  • 21 21℃ 제주

태국 골프장서 女캐디 성추행하는 영상 SNS에 올려 자랑한 日남성 근황..."정의는 살아있네"

한 일본인 남성이 태국인 여성 캐디들을 성추행하는 모습을 자랑하는 듯한 영상을 SNS에 올려 충격을 주고 있다.

인사이트일본인 남성이 태국인 여성 캐디를 성희롱, 성추행하는 모습 / Twitter


태국인 캐디 성추행하는 영상 자랑하듯 올린 일본인 남성 논란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한 일본인 남성이 태국인 여성 캐디들을 성추행하는 모습을 자랑하는 듯한 영상을 SNS에 올려 충격을 주고 있다.


일본인 트위터 사용자 A씨는 최근 "일본 남성 B씨가 태국 여성을 성추행하고, 인스타그램에서는 태국인을 비하했다"며 B씨의 만행을 폭로했다.


A씨는 2년 전부터 동남아시아 여성에게 성폭력을 가하는 일본인을 고발해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공개된 영상 충격적 모습 담겨...캐디에게 성인용품 건네고 신체접촉까지


공개된 영상은 다소 충격적이었다. 영상에서 캐디들은 '나는 문란한 캐디입니다'라고 일본어로 적힌 골프공을 들고 있었다.


한 캐디는 공을 주우면서 건네받은 콘돔은 바닥에 내려놓았고 또 다른 캐디가 성인용품을 받고 당황하며 돌려주는 모습이 영상에 담겼다.


이외에도 B씨는 앞서 가는 캐디의 엉덩이를 쓰다듬거나, 캐디의 손을 가져와 자신의 중요부위를 만지게 했다.


그뿐만 아니라 함께 골프 하는 것으로 추정되는 여성의 속옷을 벗게 하거나 골프장에 엎드려서 이 여성들의 신체 부위를 촬영하는 장면도 B씨의 인스타그램에 업로드 된 것으로 전해진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일본인 트위터 유저가 폭로...태국인들 분노


 A씨는 "일본인들은 태국인을 마음대로 무엇이든 할 수 있다는 착각을 하고 있다. 일본인은 동남아시아인에게 어떤 끔찍한 짓을 해도 용서받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 같다"고 꼬집었다.


그는 "일본인 남성의 비열한 성추행, 인종차별과 여성 멸시. 어디가 대체 신사의 스포츠냐"면서 B씨를 향해 일본의 수치라고 비난했다.


A씨의 폭로글은 빠르게 퍼지면서 태국인들에게도 소식이 전해졌다. 이후 일본 매체를 비롯해 태국 매체에서도 이 사건을 보도하면서 크게 공분했다.


Twitter


논란 커지자 인스타 계정 삭제한 남성


논란이 커지자 B씨는 18일 오후 영상을 내리고, 19일에는 계정을 삭제했다.


한편 일본 남성들의 태국 여성 성희롱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2020년에는 태국 내에서 '일본 남성에 의한 태국 여성 성희롱 방지 캠페인 #Respect Thai Women' 청원이 진행됐다.


당시 '모든 태국 여성을 매춘부라고 생각하지 말아 주세요', '태국 여성에 대한 성희롱을 그만두세요' 등 목소리가 담긴 태국인 2만5000명의 서명이 일본 대사관에 전달되기도 했다.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