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 21℃ 서울
  • 22 22℃ 인천
  • 19 19℃ 춘천
  • 20 20℃ 강릉
  • 21 21℃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6 26℃ 전주
  • 29 29℃ 광주
  • 28 28℃ 대구
  • 25 25℃ 부산
  • 28 28℃ 제주

'신당역 살인범' 마스크 벗고 포토라인..."제가 정말 미친 짓 했다"

'신당역 살인 사건' 전주환이 검찰로 송치되는 과정에서 포토라인에 섰다.

인사이트YTN


신당역 살인 사건 가해자 전주환 "죄송하다" 말만 반복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신당역 살인 사건' 피의자 전주환이 검찰에 넘겨졌다.


21일 남대문경찰서에 모습을 드러낸 전주환은 취재진을 향해 "정말 죄송합니다"라는 말만 반복했다.


이어 전주환은 "제가 정말 미친 짓을 했다"고 사과하며 고개를 숙였다.


인사이트YTN


전주환은 '범행 후 재판 출석하려고 했던 거 맞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그건 맞다"고 답했다.


또 피해자와 유족에게 하고 싶은 말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죄송하다"라는 말만 반복했다.


이어 '현금을 왜 뽑으려고 했냐'는 질문에는 "부모님을 드리려고 했다"고 답했다.


인사이트YTN


전주환, 보복살인 가중처벌 혐의로 검찰 송치


한편 경찰은 이날 전주환을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보복살인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


전 씨는 지난 14일 신당역에서 역사 내부를 순찰하던 A씨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인사이트신당역 살인 사건 가해자 전주환 / 뉴시스


인사이트신당역 살인 사건 가해자 전주환 /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