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 20℃ 서울
  • 20 20℃ 인천
  • 18 18℃ 춘천
  • 20 20℃ 강릉
  • 21 21℃ 수원
  • 23 23℃ 청주
  • 24 24℃ 대전
  • 27 27℃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4 24℃ 부산
  • 26 26℃ 제주

"일요일의 막내딸 될게요!"...김신영이 '전국노래자랑' MC 데뷔하며 전한 각오

방송인 김신영이 故 송해의 뒤를 이어 KBS 1TV의 국민 예능 '전국노래자랑' MC로 나선다.

인사이트KBS


김신영, '전국노래자랑' MC로 두 번째 무대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방송인 김신영이 '전국노래자랑'의 새로운 MC로 나서며 힘찬 각오를 전했다.


지난 17일 오후 경기도 하남시 미사동 미사경정공원에서 KBS 1TV '전국노래자랑' 경기도 하남시 편 녹화가 진행됐다.


인사이트KBS


앞서 대구광역시 달서구 편의 녹화가 진행됐으나, 김신영의 모습이 처음으로 방송에 등장하는 건 경기도 하남시 편부터다. 


이날 오프닝은 양희은이 장식했다. 양희은은 '참 좋다' 1절을 부르곤 '전국노래자랑'의 새로운 MC 김신영을 소개했다.


인사이트KBS


마이크를 잡은 김신영은 자신을 "일요일의 막내딸 김신영입니다"라고 소개하며 "송해 선생님은 일요일의 남자라고 했는데, 일요일의 여자는 좀 그렇고, 막내딸 하면 키우는 느낌도 있고, 예쁘게 봐줬으면 해서 대구에서도 그렇게 말했다"고 타이틀을 붙인 이유를 설명했다.


인사이트KBS


하남 시민들은 큰 환호와 박수로 새로운 국민 MC를 환영했다.


김신영은 "새싹이라 생각해주시고 사랑으로 봐달라"라고 말한 뒤 '전국노래자랑'의 시그널송에 맞춰 지휘하는 동작을 하며 흥을 돋웠다. 곧이어 그는 관객들을 향해 큰 절까지 올렸다.

인사이트KBS


김신영은 이날 참가자들과 함께 '업타운 펑크' 음악에 맞춰 춤도 추고, 한국무용수가 나왔을때는 삼고무에 도전하기도 했다. 특히 두 번째 녹화임에도 물 흐르듯 자연스러운 진행이 돋보였다.


인사이트KBS


이날 무대에는 김신영을 응원하기 위해 그의 지인들도 여럿 등장했다. 


가장 먼저 김신영의 소속사 대표이자 방송인 송은이가 녹화 중간에 깜짝 등장해 관객들을 놀라게 했다. 김신영의 라디오에 고정 게스트로 출연하며 친분을 이어온 가수 나비 역시 축하 무대를 꾸몄다.


트로트 가수 박현빈은 '샤방샤방'으로 현장을 압도했으며 걸그룹 브레이브걸스, 가수 에일리 등까지 등장해 흥을 돋웠다.


인사이트KBS


김신영 "막둥이 키운다는 마음으로 예쁘게 봐주세요"


김신영은 이날 녹화에 앞서 진행한 기자간담회에서 "거북이처럼 천천히 오래오래, 전국 팔도를 돌아다니면서 많은 분의 이런저런 이야기를 듣고, 또 참가자들 복사해서 또 다른 캐릭터 만들 수 있도록 관찰하고 배우겠다"라며 "막내딸 키운다는 마음으로, 막둥이 키운다는 마음으로 예쁘게 봐달라"고 당부했다.


인사이트KBS


한편 김신영은 34년간 '전국노래자랑'을 이끈 MC 송해의 후임으로 발탁됐다.


지난 3일 대구 두류공원 코오롱 야외음악당에서 첫 녹화를 마쳤다. 다음달 16일 오후 12시 10분 방송될 하남시 편을 시작으로 '전국노래자랑' MC에 첫발을 내딛을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