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 21℃ 서울
  • 22 22℃ 인천
  • 21 21℃ 춘천
  • 19 19℃ 강릉
  • 22 22℃ 수원
  • 21 21℃ 청주
  • 20 20℃ 대전
  • 20 20℃ 전주
  • 21 21℃ 광주
  • 20 20℃ 대구
  • 22 22℃ 부산
  • 22 22℃ 제주

이준석 '징계' 두고 국민의힘 의원들이 주고받은 문자 포착돼...파장 클것 같습니다

국민의힘 의원들이 주고받은 문자에 이준석 국민의힘 전 대표 이름이 언급된 사진이 공개되면서 파문이 일고 있다.

인사이트정진석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과 유상범 국민의힘 의원이 나눈 메시지 / 뉴스1


국민의힘 의원들이 이준석 국민의힘 전 대표를 언급한 메시지 내역이 카메라에 포착돼 


[인사이트] 정봉준 기자 = 국민의힘 의원들이 이준석 국민의힘 전 대표의 징계를 언급한 문자가 포착됐다. 


'기소'라는 단어와 함께 등장하는 단어가 강력한 탓에 파장이 클 것으로 보인다. 


19일 오전 정진석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이준석 대표 징계에 대해 당 중앙윤리위원을 맡은 유상범 의원과 메시지를 나누는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인사이트정진석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 뉴스1


정 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신임 원내대표 선출을 위한 의원총회에서 유 의원에게 "중징계 중 해당 행위 경고해야지요"라는 메시지를 보냈다.


이에 유 의원은 정 위원장에게 "성상납 부분 기소가 되면 함께 올려 제명해야"라고 답했다.


인사이트유상범 국민의힘 의원 / 뉴스1


정 위원장은 유 의원의 답을 받고 "오늘 오찬 함께 합시다"라고 답장을 보냈다.


국회 취재진에게 문자 주고받는 장면 찍혀


해당 장면은 원내대표 선거를 취재하고 있던 국회 취재진에게 포착되면서 알려졌다.


인사이트이준석 국민의힘 전 대표 / 뉴스1


메시지를 보낸 정 위원장은 당 대표 격이고, 그런 정 위원장과 메시지를 나눈 유 의원은 당 중앙윤리위원이다. 


당 대표가 윤리위의 결정에 영향력을 행사하는 게 아니냐는 지적을 피하기 어려워 보인다. 


이 전 대표는 해당 사진이 공개된 이후 SNS를 통해 심정을 밝혔다.


인사이트뉴스1


이 전 대표는 "윤리위원과 비대위원장이 경찰수사 결과를 예측하며 징계를 상의하고 지시를 내리는군요"라고 말했다.



인사이트Facebook '이준석'


이 전 대표는 SNS를 통해 강하게 비판


그러면서 "무리한 짓을 많이 하니까 이렇게 자꾸 사진에 찍히는 겁니다. 한 100번 잘못하면 한 번 정도 찍힐 텐데"라며 비판했다.


앞서 윤리위는 전날(18일) 이 전 대표에 대한 추가 징계절차를 개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이양희 윤리위원장 / 뉴스1


이양희 윤리위원장은 제7차 윤리위 회의를 마친 뒤, 징계절차 개시 사유에 관해 "당원, 당 소속 의원, 당 기구에 대한 객관적 근거 없이 모욕적, 비난적 표현 사용 및 법 위반 혐의 의혹 등으로 당의 통합을 저해하고 당의 위신을 훼손하는 등 당에 유해한 행위"라고 밝혔다.


한편 안철수 국민의힘 의원은 윤리의 회의를 마친 날, 이 전 대표와 윤리위를 향해 메시지를 전했다.


인사이트안철수 국민의힘 의원 / 인사이트


안철수 "이준석, 가처분 철회해야 해...윤리위, 상황 악화하면 안돼"


안 의원은 이 전 대표를 향해 "가처분을 철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당 중앙윤리위원회를 향해서는 "추가 징계 등 상황을 악화시키는 행위는 멈춰야 한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