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9 19℃ 서울
  • 17 17℃ 인천
  • 19 19℃ 춘천
  • 17 17℃ 강릉
  • 19 19℃ 수원
  • 18 18℃ 청주
  • 19 19℃ 대전
  • 17 17℃ 전주
  • 19 19℃ 광주
  • 22 22℃ 대구
  • 26 26℃ 부산
  • 20 20℃ 제주

관중석에서 아들 손흥민 경기 지켜보던 부모님이 '시즌 첫 골' 터지자 보인 반응

손흥민이 터뜨린 첫 골을 본 부모님이 관중석에서 보인 반응이 포착됐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시즌 첫 골 터뜨린 손흥민...지켜본 부모님 반응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올 시즌 8경기 연속 침묵하던 손흥민이 레스터시티와의 경기에서 시즌 첫 골을 쐈다. 


단번에 해트트릭까지 달성한 손흥민은 개막 이후 '무득점' 부진을 말끔히 씻었다. 


이를 지켜본 손흥민의 부모님 역시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18일 유튜브 채널 '풋볼이라 Football is Life'에는 '아들의 시즌 첫골을 본 '손흥민 아버지' 손웅정 감독님의 반응 ㄷㄷ'이란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아들의 시즌 첫 골을 본 손웅정 감독은 '쌍따봉'을 들어 보이며 축하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손흥민의 어머니 역시 아들의 득점에 감격한 모습을 보였다. 영상에는 어머니가 눈가에 손을 가져다대며 눈물을 훔치는 듯한 모습도 포착됐다. 


한편 18일(한국 시간) 손흥민은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레스터와의 2022-23 EPL 8라운드 홈경기에서 해트트릭을 달성해 팀의 6-2 완승을 이끌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손흥민이 EPL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한 것은 2020년 9월 사우샘프턴FC전 4골, 올해 4월 애스턴 빌라전 3골에 이어 이번이 세 번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