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 21℃ 서울
  • 22 22℃ 인천
  • 21 21℃ 춘천
  • 19 19℃ 강릉
  • 22 22℃ 수원
  • 21 21℃ 청주
  • 20 20℃ 대전
  • 20 20℃ 전주
  • 21 21℃ 광주
  • 20 20℃ 대구
  • 22 22℃ 부산
  • 22 22℃ 제주

"니로 훔쳐 탄 여자가 '역주행'해 제네시스 탄 아빠가 돌아가셨습니다

경북 안동에서 40대 여성이 역주행을 저질러 마주 오던 차량을 몰던 60대 남성이 사망했다

인사이트경북도 소방본부


주차된 차량 훔쳐 타 역주행 한 40대 여성, 마주오던 60대 부부와 부딪혀 남편 사망케 해


[인사이트] 임우섭 기자 = 주차된 차량을 훔치고 달아난 40대 여성이 역주행을 하던 중 마주 오던 60대 부부와 부딪혀 사고를 일으켰다.


지난 17일 경북 안동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50분께 풍산읍 괴정리 경북도청 방향 자동차 전용도로를 역주행 하던 니로 차량이 제네시스 차량과 충돌했다.


해당 사고로 부부 중 60대 남편이 사망했으며 동승자인 60대 아내는 경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사고를 일으킨 40대 여성 A씨는 중상을 입은 상태로 응급 처치 후 병원으로 이송됐다.


인사이트제네시스 G90 / 현대자동차


인사이트기아 니로


조사 결과 A씨가 훔쳐 탄 차량은 기아 '니로'...자동차전용도로 진입하자 역주행 범해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경북 예천에서 문이 잠겨 있는 주차된 니로 차량을 훔쳐 타 경북 안동으로 이동했다. 니로 차주는 사고가 일어난 날 오전 경찰에 차량 도난 신고를 한 것으로 확인됐다.


자동차전용도로에 진입하자 A씨는 역주행을 범했고 마주 오던 60대 부부의 제네시스 차량과 부딪혔다.


경찰 관계자는 "운전자가 회복하는 대로 차주와의 관계와 음주 운전 여부, 전과 유무 등 자세한 내용을 파악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인사이트경기도재난안전본부


2018년에도 비슷한 사고 일어나...가해자 징역 7년 선고


한편 이전에도 이와 비슷한 사고가 일어난 바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2019년 1월 수원지법 형사2단독 이성율 판사는 특정범죄 등에 관한 법률 위반(위험운전 치사상) 혐의로 기소된 당시 28세 노씨에게 징역 7년을 선고했다.


조사 결과 2018년 5월 30일 노씨는 음주 상태에서 고속도로를 역주행 하던 중 마주 오던 택시 차량과 정면으로 충돌했다. 사고로 탑승했던 손님은 생명을 잃었으며 택시기사는 인지 및 언어장애, 음식 섭취, 배변 등이 불가능한 상태로 놓였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사망한 손님 두 자녀를 둔 가장...판사 판결문 읽던 중 감정에 북받쳐 말을 잇지 못하기도


이중 손님은 두 자녀를 둔 가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기도에 있는 대기업을 다니며 경남 지역에 거주하는 가족을 만나기 위해 주말마다 이동했다고 한다.


한순간에 두 가정이 파괴된 사실을 읊던 판사는 판결문을 읽던 중 감정에 북받쳐 말을 잇지 못하기도 했다.


사고 부상으로 인해 목발을 짚고 피고인석에 들어온 노씨는 후회막심한 듯한 모습으로 고개를 들지 못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