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 21℃ 서울
  • 22 22℃ 인천
  • 21 21℃ 춘천
  • 19 19℃ 강릉
  • 22 22℃ 수원
  • 21 21℃ 청주
  • 20 20℃ 대전
  • 20 20℃ 전주
  • 21 21℃ 광주
  • 20 20℃ 대구
  • 22 22℃ 부산
  • 22 22℃ 제주

교체로 나와 13분만에 해트트릭했는데 또 '교체출전'시킨다는 콘테...분노한 팬들 반응은

안토니오 콘테 감독이 경기 후 한 발언에 축구 팬들의 '분노(?)' 반응이 나오고 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손흥민, 토트넘 EPL 역사상 최초 '교체 투입' 뒤 해트트릭 역사 써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한국 축구대표팀의 캡틴 손흥민이 오늘 새벽(한국 시간) 역사를 써냈다.


1992년 EPL 출범 뒤 역대 7번째 그리고 토트넘 홋스퍼 역사상 '최초'로 교체 투입 뒤 해트트릭을 해낸 것이다.


13분 만에 완성시킨 이 역사적인 기록에 토트넘 안토니오 콘테 감독도 매우 신이 났나 보다.


인사이트FOOTBALL DAILY


콘테 감독이 경기 후 농담처럼 웃으며 한 마디를 던졌는데, 팬들이 크게 분노(?) 하고 있다.


18일 오전 1시 30분 잉글랜드 런던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에서는 2022-23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7라운드 토트넘 vs 레스터 시티 경기가 열렸다.


손흥민, 올 시즌 첫 벤치 스타트...후반 15분 교체 투입 돼


이날 손흥민은 벤치에서 스타트했다. 그의 자리에는 이적생 히샬리송이 들어갔다.


SKY SPORTS


손흥민은 팀이 3대2로 아슬아슬하게 리드하던 후반 15분 교체 투입됐다.


EPL 6경기,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2경기에서 모두 골을 기록하지 못한 손흥민이 올 시즌 처음 교체 투입된 순간이었다.


SKY SPORTS


벤치들 달군 게 분노 기제가 됐을까. 손흥민은 후반 28분 박스 바깥에서 슈퍼 원더 중거리 골을 꽂아 넣었다.


그리고 11분 뒤 '손흥민 존'에서 그림 같은 감아차기 골로 다시 한번 골망을 흔들었다. 그리고 2분 뒤 상대의 오프사이드 트랩을 뚫고 해트트릭을 완성시켰다.


SKY SPORTS


자신의 EPL 통산 세 번째(토트넘 통산 4번째, 개인 통산 7번째) 해트트릭이었다.


VAR까지 거친 뒤 나온 결과였기에 더욱 값졌다. 손흥민은 손가락 세 개를 펴 보이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콘테 감독 기쁨의 세리머니...인터뷰서 "다음 경기도 교체 출전" 농담


지난 시즌 EPL 득점왕의 부활에 콘테 감독도 신이 난 듯 세리머니했다. 인터뷰에서도 차오르는 흥을 주체하지 못했다.


FOOTBALL DAILY


콘테 감독은 경기 후 공식 인터뷰에서 "쏘니에게 '교체로 나가 13분 만에 3골이면 다음에도 벤치로 나가도 되지 않을까?'라고 물어봤다"라고 말하며 즐거워했다.


이 농담을 전한 콘테 감독은 말을 꺼내기 전부터 실실 웃으며 즐거워했다.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


콘테 감독은 "이 말은 농담이다"라며 "하하" 하고 웃었다. 손흥민은 다음 경기에도 교체로 내지는 않을 거라는 뜻이었다.


팬들 "정신 차려"...농담이라도 그런 말 말라는 반응 


농담이었지만 팬들은 분노(?) 반응을 보였다.


콘테 감독의 전술에서 좌측 윙포워드가 희생되는 전술을 하루빨리 바꿀 생각을 안 하는 게 마음에 안 든다는 반응이 이어졌다.


FOOTBALL DAILY


또 토트넘은 어떻게든 손흥민과 케인의 득점력을 살릴 전술을 펼치는 게 최우선인데, 자신의 전술을 고집하는 걸 버리라는 지적이 이어졌다.


손흥민이 교체명단에 있다는 걸 알고 잠을 자버린 팬들은 '찐분노'했다. 역사적인 순간을 놓치게 한 콘테 감독에 대한 원망이 이어졌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손흥민 다음 경기는 토트넘 경기 아닌 '국대' 경기...23일, 27일 A매치 경기 


한편 손흥민의 다음 경기는 토트넘 경기가 아니다.


손흥민은 9월 23일 27일 A매치 경기를 위해 곧 한국으로 입국한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23일 경기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코스타리카, 27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카메룬과 경기를 치른다.


이후 다시 런던으로 복귀해 10월 1일 오후 8시 30분 승점 6점짜리 경기인 북런던 더비 아스날전을 치른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