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 21℃ 서울
  • 22 22℃ 인천
  • 19 19℃ 춘천
  • 21 21℃ 강릉
  • 21 21℃ 수원
  • 22 22℃ 청주
  • 23 23℃ 대전
  • 26 26℃ 전주
  • 28 28℃ 광주
  • 28 28℃ 대구
  • 24 24℃ 부산
  • 28 28℃ 제주

무개념 주차 후 참교육당해 경찰 불렀던 '벤츠 차주', 본인 등판해 해명했더니 여론 뿔났다

아파트 주차장에서 3면에 걸쳐 주차를 한 벤츠 차주가 주민들에 의해 참교육을 당했다.

인사이트보배드림


주차장 3칸 차지한 벤츠의 주차 방법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아파트 주차장에서 3면에 걸쳐 주차를 한 벤츠 차주가 주민들에 의해 참교육을 당했다.


벤츠 차주가 문제 해결을 위해 경찰을 불렀다는 것이 전해지면서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비판 여론이 형성됐다.


논란이 커지자 벤츠 차주는 억울함을 풀기 위해 직접 등판했지만 오히려 역효과를 낳았다.


인사이트보배드림


지난 7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아파트 주민 A씨가 상습적으로 가로 주차를 하는 벤츠를 '참교육' 했다는 글이 올라왔다.


A씨가 공개한 사진을 보면 벤츠 차주는 아파트 주차장 3면에 걸쳐 가로 주차를 한 상황이었다.


무개념 주차에 분노한 A씨는 벤츠 양옆으로 차량 두 대를 대고 조금 남는 공간에는 오토바이 주차를 해 벤츠가 빠져나갈 수 없도록 했다.


인사이트보배드림


또 다시 가로 주차하자 주민들 합심


하지만 다음날에도 벤츠는 똑같이 주차를 했고 이에 화가 난 주민들은 합심해서 더욱 바짝 주차를 했다.


또 다른 주민이 올린 글에 따르면 앞뒤로 막힌 차에 도저히 빠져나갈 수 없었던 벤츠 차주는 경찰을 부르는 모습이 포착되기도 했다.


인사이트보배드림


해당 사연이 전해지며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비판 여론이 형성되자 벤츠 차주는 직접 글을 올렸다.


그는 "가장 먼저 드리고 싶은 말씀은 제 차를 앞뒤로 막은 차주분은 정식으로 고소를 진행 중이며, 2일에 걸친 교통비와 민사 손해금액을 청구했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보배드림


벤츠 차주 "흠집이라도 나면 국산차보다 수리 기간 길어"


그는 "해당 주차장은 폭이 짧기 때문에 차가 진짜 없다"라며 "저렇게 가로로 주차하지 않으면 주차장을 이용할 수 있는 방법이 없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본인 차가 작다고 해서 다른 사람들 차도 전부 작은 게 아니다"라며 "특히 벤츠는 흠집이라도 나면 수리 기간이 국산차보다 길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역지사지로 한 번만 생각해 보면 되는 일인데, 다들 그게 안되시는 것 같아 안타까울 따름"이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