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 20℃ 서울
  • 20 20℃ 인천
  • 18 18℃ 춘천
  • 20 20℃ 강릉
  • 21 21℃ 수원
  • 23 23℃ 청주
  • 24 24℃ 대전
  • 27 27℃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4 24℃ 부산
  • 26 26℃ 제주

"결코 공정하지 않아"...허지웅이 BTS 병역 특례 논란 속 밝힌 소신 발언

방송인 겸 작가 허지웅이 BTS의 군 면제 논의와 관련해 소신을 밝혔다.

인사이트Instagram 'ozzyzzz'


허지웅이 전한 병역특례에 대한 소신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방송인 겸 작가 허지웅이 BTS의 군 면제 논의와 관련해 소신을 밝혔다.


지난 12일 허지웅은 SNS를 통해 "면제라는 단어의 숨은 함의를 되새길 때마다 한국 사회에서 병역이 일종의 징벌로 기능하고 있다고 느낀다. 큰 성취도, 법을 어길 의지도 없는 그냥 보통 사람이 반드시 감수해야 하는 징벌 말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높은 수익과 순위와 메달로 원죄를 탕감한 사람만이 이 징벌에서 자유로울 수 있다"라며 "결코 공정하지 않다"라고 강조했다.


인사이트Instagram 'ozzyzzz'


허지웅이 말하는 병역이 중요한 이유


허지웅은 "애초 이렇게 공정함에 관한 감각이 오염되고 훼손된 건 적절하지 않은 방법으로 병역을 회피하는 사람들 때문"이라며 "법을 악용하는 사람들이 군대에 가지 않는 동안 법을 준수하는 사람들이 군대에 가서 빈자리를 채운다. 그리고 누구에게도 칭찬받지 않는 일에 삶의 가장 빛나는 시간을 희생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렇게 비겁한 방식으로 의무를 외면한 이들이 지금 우리 사회 곳곳에 탄탄하게 자리 잡고 있다"라고 지적했다.


나아가 "병역은 대한민국 군대에서 대단한 걸 배워오기 때문에 중요한 게 아니다"라며 "헌법 앞에 모든 이는 동등한 권리와 의무를 갖는다는 원칙 때문에 중요하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인사이트BTS / 사진=인사이트


BTS 멤버 진, 내년 되면 입영통보 대상


마지막으로 "원칙이 없으면 우리는 아무것도 아니다. 정직하지 않은 면제와 회피가 원천적으로 봉쇄될 때 비로소 공정함에 관한 감각도 회복될 것"이라고 글을 마무리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의 진은 내년 새해가 되면 입영통보 대상이 된다.


이에 정치권에서는 BTS가 예술·체육요원 대체복무제도 적용을 받을 수 있도록 해달라는 등 병역 특례 의견이 나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