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 21℃ 서울
  • 22 22℃ 인천
  • 21 21℃ 춘천
  • 19 19℃ 강릉
  • 22 22℃ 수원
  • 21 21℃ 청주
  • 20 20℃ 대전
  • 20 20℃ 전주
  • 21 21℃ 광주
  • 20 20℃ 대구
  • 22 22℃ 부산
  • 22 22℃ 제주

남의집 몰래 들어간 남성...체포한 경찰 깜놀하게 만든 성추행범의 정체와 황당 진술

한밤중 남의 집에 몰래 들어가 성추행을 시도한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한밤중 남의 집에 몰래 들어가 성추행 시도한 남성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한밤중 남의 집에 몰래 들어가 성추행을 시도한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이 남성은 50대였는데, 새벽 4시께 한 다세대주택의 담벼락을 넘기까지 했다.


남성은 닫힌 화장실 창문을 열고 집 안에 몰래 들어갔다고 한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이후 소파에서 자고 있던 피해자를 상대로 성추행을 시도했다.


피해자가 소리를 지르자 서둘러 달아났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체포한 경찰도 놀란 성추행범의 정체


12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서부지법은 이날 오후 3시 성폭력처벌법 위반 등 혐의를 받는 50대 남성 A씨를 상대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진행했다.


앞서 지난 10일 A씨는 서울 북가좌동 한 다세대주택 담벼락을 넘은 뒤 집 안에 몰래 침입해 피해자를 상대로 성추행을 시도한 혐의를 받는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A씨는 서울 마포구청에서 근무하는 팀장급 공무원이었다.


A씨는 범행을 저지른 뒤 달아났다가 피해자 자택에서 불과 500m 떨어진 주거지에서 경찰에 붙잡혔다.


당시 경찰은 신고받고 출동해 주변 CCTV 등을 통해 탐문 조사를 이어간 끝에 범인을 붙잡았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A씨의 황당한 진술 내용


A씨는 체포 당시 술을 마시고 귀가하던 중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


집에 가다가 피해자의 자택에 몰래 들어가 잠이 든 피해자의 이불 등을 만졌다고도 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실제로 범행 당시 A씨는 술에 취한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진다.


서대문경찰서는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고, 검찰도 법원에 구속영장을 청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