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3 13℃ 서울
  • 16 16℃ 인천
  • 9 9℃ 춘천
  • 16 16℃ 강릉
  • 13 13℃ 수원
  • 14 14℃ 청주
  • 14 14℃ 대전
  • 15 15℃ 전주
  • 16 16℃ 광주
  • 15 15℃ 대구
  • 19 19℃ 부산
  • 21 21℃ 제주

추석 연휴 마지막날인 내일(12일), 전국 흐리고 곳곳에 '비 소식'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내일(12일)도 전국이 대체로 흐리면서 일부 지역에 비가 내리겠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연휴 마지막인 내일(12일), 전국 흐리고 비 소식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내일(12일)도 전국이 대체로 흐린 하늘을 보이겠다.


11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충청권 남부와 남부 지방, 제주에 가끔 비가 내릴 것으로 관측됐다.


이 비에 따라 13일인 모레까지 전국이 흐릴 전망이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11일부터 12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 20~70㎜다. 전남권은 5~40㎜, 전북·경남 5~20㎜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12일 충청권 남부와 경북권에는 5㎜ 미만의 비가 예보됐다.


낮 기온은 서울 26도, 강릉도 25도 선에 머물겠다. 광주,대구는 28도로 남부지방은 기온이 조금 높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오늘 밤부터 모레 사이 제주도와 전남권에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안전사고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제12호 태풍 '무이파' 북상 중...중국 칭다오로 향해


이 가운데 제12호 태풍 '무이파'가 북상하고 있다.


현재 예상대로라면 태풍은 중국 칭다오를 향할 것으로 보인다. 다만 우리나라 역시 태풍의 간접 영향권으로 비가 내릴 전망이다.


또한 미국기상센터 등에 따르면 무이파가 소멸하기 전인 오는 16일 오키나와 해상 약 500㎞ 부근 해상에서 제13호 '므르복'이 발생해 북상을 시작할 것으로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