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0 10℃ 서울
  • 10 10℃ 인천
  • 6 6℃ 춘천
  • 12 12℃ 강릉
  • 9 9℃ 수원
  • 9 9℃ 청주
  • 9 9℃ 대전
  • 8 8℃ 전주
  • 10 10℃ 광주
  • 8 8℃ 대구
  • 16 16℃ 부산
  • 14 14℃ 제주

"아들로 인정하지 않는 수준"...박수홍, 아버지 진술 내용 알고 '충격' 받아 연락 끊어

연예 기자 출신 유튜버 연예 뒤통령이진호의 영상에 따르면 박수홍은 최근 아버지의 진술 내용을 인지하고 큰 충격에 빠진 것으로 전해졌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연예 뒤통령 이진호 "박수홍 친형 사전구속영장 청구...부모의 소름 돋는 근황"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방송인 박수홍의 친형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이 청구된 가운데 박수홍이 아버지의 진술 내용을 듣고 큰 충격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9일 연예 기자 출신 이진호는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를 통해 '박수홍 엄마 아빠 소름 돋는 근황. 끝까지 형 편드는 이유'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이진호는 박수홍의 친형에게 사전구속영장이 청구된 기사들을 언급했다.


인사이트YouTube '연예 뒤통령이진호'


기사를 살펴보던 그는 "여기서 수정할 것이 있다. '박수홍의 친형이 30년간 100억 원가량을 빼돌렸다'라는 말은 사진이 아니다. 상정금액이 116억 원인데 10년 동안만 116억 원"이라면서 "20년은 너무 오래되기도 했고 시효가 지나 청구가 불가하다. 최근 10년간 청구할 수 있는 금액이 116억 원"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어제 관련 기사가 나오고 나서 박수홍에 관해 지인들이 우려를 많이 하더라. 박수홍이 형과의 문제에만 집중하고 있지만 굉장히 효자"라고 말했다.


인사이트MBN '속풀이쇼 동치미'


박수홍 집안은 장남, 장손 최우선...늘 친형 편만


그는 "박수홍의 집안은 장남, 장손이 최우선인 집안이다. 어머니, 아버지가 기사를 볼 것 이나냐. 추석 이후 결론이 난다는데 큰아들을 구하기 위해 당연히 어떤 일이라도 할 것이다. 박수홍에게 연락해 취하하라고 할 가능성이 높다"라고 전했다.


이어 "박수홍 스스로가 지인들에게 '엄마 아빠가 너무 걱정된다'라고 이야기했다더라. 가족들이 똘똘 뭉쳐 큰형 위주로 가고 있지만 이건 형과의 문제이니 부모님은 문제 삼고 싶지 않다고 하는 상황이다"라고 전했다.


이진호는 "박수홍이 형을 용서할 가능성이 있느냐 문제가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데 실제로 가능성이 있다"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Instagram 'park_soohong'


이번 사안에 대한 박수홍 지인들의 반응


그의 말에 따르면 박수홍의 지인들은 이번 사안에 두 가지 반응으로 갈렸다.


일부 지인들은 박수홍이 효자이니 형을 용서해줄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지만, 박수홍의 최측근은 다른 반응을 보였다.


그는 "최측근은 박수홍이 형과의 사안을 완전히 끝내기 전까지 부모님과 아예 연락하지 않겠다고 하더라"라면서 "형을 극적으로 용서해 줄 가능성은 매우 낮다. 단순히 박수홍과 부모님 간의 문제가 아니고 박수홍의 아내가 껴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진호는 "횡령까지만 해도 박수홍과 가족의 문제였는데 이후 아내에 대한 말도 안 되는 루머도 나왔다. 인격적으로 죽이려는 시도가 이어졌다. 악플러를 잡고 보니 박수홍 형 아내의 절친이었다. 그 절친은 진실인 줄 알았다더라"라고 설명했다.


인사이트MBN '속풀이쇼 동치미'


"남이어도, 원수여도 이해하기 힘들 정도"...박수홍, 아버지 진술에 '충격'


또한 이진호는 박수홍이 부모님을 용서할 가능성이 없다고 주장한 최측근의 말을 빌려 박수홍이 아버지의 진술을 인지하고 큰 충격에 빠졌다고 전했다.


그는 "박수홍이 절대 용서 안 하겠다고 마음먹은 계기가 있다"라면서 "박수홍 아버지가 참고인 조사를 받았다. 조사 과정에서 '전부 다 박수홍 탓이다'며 차마 입에 담기 힘든, 거의 아들로 인정하지 않는 수준의 이야기를 했다고 한다. 어떤 내용인지는 확인이 안 됐지만 사실상 아들이 아니라 남이어도, 원수여도 이해하기 힘들 정도다. 박수홍을 죽이는, 일방적으로 큰 형을 지키려는 말이었다"라고 전했다.


이진호는 박수홍이 모든 내용을 다 인지해 크게 충격을 받았다고 전해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친형과 진흙탕 법정 싸움...결과는?


앞서 박수홍은 지난해 4월 친형 부부가 매니지먼트 법인 설립 후 수익을 일정 비율로 나누기로 하고 이를 지키지 않았다며 검찰에 고소했다.


검찰은 박수홍의 친형이 법인자금을 횡령하고 출연료 정산 미이행, 각종 세금 및 비용을 전가한 혐의가 있다고 보고 지난 7일 박수홍의 친형에게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횡령 혐의로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친형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은 추석 연휴가 지난 다음 주에 열릴 예정이다.


한편 박수홍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검은고양이 다홍 Blackcat Dahong'에 '[다홍VLOG]다홍이 근황'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하며 1년 만에 유튜브 활동을 재개했다.


YouTube '연예 뒤통령이진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