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9 19℃ 서울
  • 17 17℃ 인천
  • 19 19℃ 춘천
  • 17 17℃ 강릉
  • 19 19℃ 수원
  • 18 18℃ 청주
  • 19 19℃ 대전
  • 17 17℃ 전주
  • 19 19℃ 광주
  • 22 22℃ 대구
  • 26 26℃ 부산
  • 20 20℃ 제주

떡볶이 먹는데 식당 주인이 막무가내 팬 서비스 강요하자 '미자♥김태현 부부' 이렇게 반응했다

떡볶이 식당 주인의 무리한 팬 서비스 요구에 미자·김태현 부부가 난감함을 표했다.

인사이트YouTube '미자네 주막'


코미디언 미자·김태현 부부, '떡볶이 식당'에서 무례한 팬 서비스 요구 받아


[인사이트] 임우섭 기자 = 코미디언 부부로 이름을 알린 미자, 김태현 부부가 떡볶이를 먹고 있던 중 무례한 팬 서비스 요구를 당해 화제가 됐다.


지난 8일 유튜브 '미자네 주막' 채널에는 "새벽 3시 신당동에서 생긴 일"이라는 제목으로 이날 있었던 상황을 영상으로 담아 공개했다.


영상 속에서 이들 부부는 심야 영화 데이트를 마친 뒤 신당동에 소재한 한 떡볶이 전문점에 방문했다.


인사이트YouTube '미자네 주막'


식당 주인, 식사하고 있는 미자·김태현 부부 향해 "사진 찍어달라" 소리쳐


부부는 식당 초입부터 주인의 사인 요구를 받았다. 이에 밝은 모습으로 흔쾌히 응했지만 곧이어 자막에는 "사인하면 끝인 줄 알았습니다"는 내용이 담겼다.


얼마 안 가 식당 주인이 부부를 향해 "얘가 같이 하나 사진 찍고 싶대. 찍어줘요"라고 소리친 것. 김태현은 "요거 끝나고 (해드릴게요.) 먹고 나갈 때"라고 양해를 구했다.


그럼에도 식당 주인은 "얘 지금 퇴근해야 돼"라며 막무가내로 사진 촬영을 요구했다. 집요한 요구 끝에 결국 부부는 자리에서 일어났고 식당 직원과 함께 웃으며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인사이트YouTube '미자네 주막'


인사이트YouTube '미자네 주막'


식당 주인, 기념 사진 찍어 줬음에도 무리한 요구 계속...미자·김태현 부부 난감함 표현


사진을 찍어줌으로써 부부는 팬 서비스가 끝난 줄 알았지만 식당 주인의 무리한 요구는 계속됐다.


식당 주인은 식사를 하려는 부부에게 "두 분 여기 앉아 계신 거 하나 찍어 드릴게"라며 계속해서 붙잡았고, 미자는 "괜찮다. 지금 이거 찍는 거 빨리해야 한다"며 거절했다.


하지만 주인은 재차 "빨리 앉으시라. 찍어주겠다. 잘생긴 김태현 씨 앉아주시라"고 재촉했다.


인사이트YouTube '미자네 주막'


김태현의 강고한 거부에도 계속 요구한 주인...시청자들 "너무 매너 없다" 눈살 찌푸려


결국 옆에서 참다못한 김태현이 큰소리로 "사장님. 좀 먹고 (할게요)"라고 강한 어조로 말했지만 주인은 "안돼"라며 계속해서 사진 촬영을 강요했다.


영상을 접한 시청자들은 "떡볶이 주인분 너무 매너가 없다", "연예인들 진짜 피곤하겠다", "무례한 태도인데 잘 넘기셨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들이 운영하고 있는 미자네 주막은 9일 오후 12시 기준 45.7만명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다.


YouTube '미자네 주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