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 21℃ 서울
  • 22 22℃ 인천
  • 19 19℃ 춘천
  • 20 20℃ 강릉
  • 21 21℃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6 26℃ 전주
  • 29 29℃ 광주
  • 28 28℃ 대구
  • 25 25℃ 부산
  • 28 28℃ 제주

조국에 이어...'노무현입니다' 만든 감독, '문재인 영화' 제작 추진 중

문재인 전 대통령을 주인공으로 한 다큐멘터리 영화 제작이 추진되고 있다.

인사이트문재인 전 대통령 / 뉴스1


'노무현입니다' 감독, 문재인 전 대통령 다큐멘터리 영화 추진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문재인 전 대통령을 주인공으로 한 다큐멘터리 영화 제작이 추진되고 있다. 


8일 중앙일보는 더불어민주당 고위관계자의 말을 빌려 "노무현 전 대통령을 주인공으로 삼은 다큐멘터리 영화 '노무현입니다'를 만든 이창재 감독이 문 전 대통령 측에 영화 제작을 제안했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아직 문 전 대통령은 결정을 내리지 않았지만 이미 문재인 정부 당시 주요 각료들을 중심으로 인터뷰를 요청하고 있는 중"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영화 '노무현입니다'


박지원 전 국정원장, 임종석 전 비서실장 출연 거론


매체에 따르면 현재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장이 출연을 수락한 상태다. 


이밖에도 전해철 전 행정안전부 장관, 임종석 전 대통령비서실장 등도 출연자로 거론되고 있다. 정치인 이외에도 누구나 알만한 가수와 기업인들에게도 출연 제안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영화는 문 전 대통령의 당선부터 퇴임까지 5년을 술회하는 방식으로 진행될 것으로 추정된다. 이 과정에서 2017년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2018년 남북정상회담 등 주요 사건이 언급될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문재인 전 대통령 / 뉴스1


현재는 기획·제작 단계이며 투자가 이뤄진다면 내년에 개봉할 것으로 예상된다. 


친문 성향의 한 민주당 의원은 "노무현 정부 시절부터 문 전 대통령과 인연이 깊었던 분들을 중심으로 인터뷰 요청이 가고 있다"며 "영화를 통해 문재인 정부에 대한 재평가도 자연스럽게 이뤄질 것"이라고 했다. 


다만 일각에서는 지난 대선에서 패배한 지 1년도 채 지나지 않은 상황에서 문재인 정부를 추켜세우는 듯한 영화를 만드는 것이 부담스러운 일이라는 지적도 나온다. 


인사이트영화 '그대가 조국'


지난 5월 영화 '그대가 조국'에 이어


한편 지난 5월 문재인 정부의 대표 인사 중 한 명인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을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그대가 조국'이 개봉했다. 


조 전 장관의 취임부터 자녀 입시 문제, 부인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 관련 수사와 재판 과정 등을 담은 영화는 개봉 당일 박스오피스 3위에 오르기도 했다. 


다만 영화에 대한 평가는 조 전 장관 가족을 지지하는 관객들과 보수 진영으로 극명하게 엇갈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