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9 19℃ 서울
  • 18 18℃ 인천
  • 16 16℃ 춘천
  • 12 12℃ 강릉
  • 19 19℃ 수원
  • 19 19℃ 청주
  • 19 19℃ 대전
  • 17 17℃ 전주
  • 20 20℃ 광주
  • 17 17℃ 대구
  • 19 19℃ 부산
  • 18 18℃ 제주

눈·코 성형했는데 몸싸움 많은 '골때녀' 합류한 여배우, PD가 걱정하자 밝힌 '포부'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 합류한 홍수아가 성형을 했다는 이유로 사람들이 자신을 욕한다고 호소했다.

인사이트SBS '골 때리는 그녀들'


홍수아, '골 때리는 그녀들' FC 불나방 합류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배우 홍수아가 '골 때리는 그녀들'에 합류한 이유를 밝혔다.


지난 7일 방송된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는 슈퍼리그 승격 승강전을 앞두고 젊은 피를 수혈한 FC 불나방의 모습이 그려졌다.


인사이트SBS '골 때리는 그녀들'


FC 불나방은 신효범과 조하나를 대신해 새로운 선수를 영입했다. 특히 신효범은 고질적인 무릎 부상 때문에 팀을 떠나게 됐다.


앞서 FC 구척장신 소속이었던 한혜진도 무릎 이상으로 프로그램에서 하차했고, 오정연, 치타, 간미연, 채리나 등도 부상으로 고생한 바 있다.


인사이트SBS '골 때리는 그녀들'


그런 가운데 FC 불나방 첫 번째 새 선수는 박가령이었다. 그녀는 평소 헬스, 필라테스 등 다양한 운동을 즐긴다며 "너무 뛰어보고 싶었다"라고 전했다. 


이어 소개된 새 멤버는 홍수아였다. 홍수아는 "운동신경이 일단 타고난 것 같다"라고 자신에 대해 전했다. 그녀는 구력 무제한인 테니스 대회에서 두 번 우승했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인사이트SBS '골 때리는 그녀들'


홍수아 "얼굴 성형했다는 이유로 다 욕해"


그러면서 홍수아는 가슴 아픈 이야기를 전했다.


홍수아는 "얼굴을 성형했다는 이유로 그냥 다 미워 보이나 보다. 잘 해도 다 미워 보이나 보다. 다 욕한다"라고 한탄했다.


인사이트SBS '골 때리는 그녀들'


홍수아는 대중이 자신에게 보고 싶은 이미지가 건강한 모습인 것 같다고 얘기했다. 그녀는 "스포츠 하는 모습들을 보면 되게 좋아해 주시더라"라고 '골 때리는 그녀들' 출연 계기를 밝혔다.


홍수아는 2배로 열심히 뛰어서 팀에 활력소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포부를 드러내기도 했다.


인사이트SBS '골 때리는 그녀들'


또한 홍수아는 연습을 하며 좋은 발목 힘으로 강슛을 선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하석주 감독은 "홍수아 선수는 볼에 대한 감각이 생각했던 것보다 되게 좋다. 파워도 있다"라고 칭찬했다.


인사이트SBS '골 때리는 그녀들'


한편 올해 나이 37살인 홍수아는 지난 2003년 패션 잡지 쎄씨 모델로 데뷔해 MBC '논스톱 5', KBS1 '하늘만큼 땅만큼', '대왕의 꿈', SBS '불새 2020' 등의 드라마에 출연했다.


또한 홍수아는 '조폭 마누라 2 - 돌아온 전설', '연애의 기술', '역모 - 반란의 시대', '감동주의보' 등의 영화에서도 활약했다.


인사이트MBC '논스톱 5'


성형 후회하지 않는다는 홍수아..."예전 얼굴은 조연에 그친 얼굴"


중국 활동을 활발히 하고 있는 홍수아는 앞서 '감동주의보' 개봉을 앞두고 마이데일리와의 인터뷰에서 성형 수술을 한 것에 대해 후회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홍수아는 "저는 개인적으로 지금이 만족스럽다. 예전 얼굴은 조연에 그친 얼굴이었던 것 같다"라며 "이젠 중국은 물론, 국내에서도 여러 역할을 할 수 있는 얼굴이 된 것 같아 기쁘다"라고 전했다.


인사이트글로빅엔터테인먼트


네이버 TV '골 때리는 그녀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