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9 19℃ 서울
  • 20 20℃ 인천
  • 16 16℃ 춘천
  • 24 24℃ 강릉
  • 16 16℃ 수원
  • 15 15℃ 청주
  • 15 15℃ 대전
  • 16 16℃ 전주
  • 22 22℃ 광주
  • 22 22℃ 대구
  • 22 22℃ 부산
  • 21 21℃ 제주

"왕뚜껑·팔도 비빔면 가격 또 오른다"...팔도, 1년 만에 주요 제품 가격 인상

팔도가 다음 달부터 라면 제품의 가격을 평균 9.8% 인상한다.

인사이트뉴스1


팔도, 1년 만에 라면 가격 인상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팔도가 다음 달부터 라면 제품의 가격을 평균 9.8% 인상한다.


7일 팔도에 따르면 주요 제품의 인상 폭은 공급가격 기준으로 팔도 비빔면 9.8%, 왕뚜껑 11.0%, 틈새라면빨계떡 9.9% 등이다.


소비자 판매 가격은 유통처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다.


인사이트팔도 '왕뚜껑' / Instagram 'paldofood'


팔도는 지난해 9월 라면 가격을 평균 7.8% 인상한 지 13개월 만에 가격 인상에 나섰다.


관계자는 "원부자재와 물류비, 인건비 상승으로 인한 제조 원가 압박이 심화됐다"라며 "소비자 물가 영향을 고려해 인상폭을 최소화해 결정했다"라고 설명했다.


인사이트뉴스1


농심도 추석 이후 가격 인상


라면업계 1위 농심도 오는 15일 부터 라면과 스낵 주요 제품의 출고 가격을 각각 평균 11.3%, 5.7% 인상한다.


신라면 10.9%, 너구리 9.9%가 인상돼 대형마트에서 신라면의 가격은 약 820원에 판매될 것으로 예상된다.


인사이트뉴스1


업계 1위인 농심이 가격 인상에 나선 만큼 다른 기업도 가격 인상에 동참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다만 삼양식품과 오뚜기는 아직까지 인상안을 발표하지는 않았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더 이상 만만히 볼 수 없는 라면 가격


라면 업계가 연이어 가격 인상 행렬에 동참하며 소비자들의 부담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


저렴한 가격에 한 끼를 든든하게 채워주던 라면이었지만, 어느새 가격이 상당히 오른만큼 라면을 바라보는 서민들의 시선도 사뭇 달라지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