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 20℃ 서울
  • 20 20℃ 인천
  • 18 18℃ 춘천
  • 20 20℃ 강릉
  • 21 21℃ 수원
  • 23 23℃ 청주
  • 24 24℃ 대전
  • 27 27℃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4 24℃ 부산
  • 26 26℃ 제주

'페리에 주에' 샴페인 애호가들과 함께 모은 기부금 '생명다양성' 보전에 보태는 페르노리카코리아

페르노리카코리아의 자연을 예술로 승화한 샴페인 브랜드 '페리에 주에'는 페리에 주에 팝업 스토어 소비자 참여 이벤트를 통해 모금한 500만 원을 생명다양성재단에 전달했다고 7일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페르노리카코리아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페르노리카코리아의 자연을 예술로 승화한 샴페인 브랜드 '페리에 주에'는 페리에 주에 팝업 스토어 소비자 참여 이벤트를 통해 모금한 500만 원을 생명다양성재단에 전달했다고 7일 밝혔다.


페리에 주에는 지난 5월 서울 여의도동에 위치한 더 현대 서울에서 '아이엠 네이처' 팝업 스토어를 운영했다. '아이엠 네이처' 팝업 스토어는 페리에 주에의 설립자이자 보타니스트였던 피에르 니콜라스 페리에(Pierre-Nicolas Perrier)의 창립 정신이자 브랜드 철학을 담은 공간으로, 자연과 예술이 어우러진 공간으로 꾸며내 소비자들의 긍정적 호평을 받은 바 있다.


팝업 스토어에서는 브랜드의 역사와 헤리티지를 소개하는 공간 외에도 생명다양성재단과 함께한 뜻깊은 캠페인도 진행됐다. SNS에 팝업 스토어 방문 인증샷과 함께 특정 해시태그를 업로드하면, 생명다양성재단에 1건 당 소정의 금액이 기부되는 내용으로 약 500만 원 상당의 기부금이 모였다.


페르노리카코리아는 해당 기부금을 생명다양성재단에 전달하고 한국의 생물다양성을 보전하고 다양화하기 위한 노력에 동참했다. 기부금 전달식에는 페르노리카코리아의 미구엘 파스칼(Miguel Pascual) 마케팅 전무와 생명다양성재단의 최재천 대표가 참석해, 자연과 사람 사이의 유기적인 관계와 생명다양성에 대해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기부금은 생물과 환경에 대한 연구를 지원하고, 자연 보전과 생물다양성을 위해 설립된 공익 재단법인인 생명다양성재단의 '다양성의 기쁨' 프로젝트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다양성의 기쁨' 프로젝트는 우리 주변 가까이에 있는 자연의 가치를 발견하고 그들과의 공존을 통해 생물과 나의 관계를 다시 생각해 보는 계기를 마련하는 프로그램으로, 그중 생활 환경 주변에서 주워온 열매, 잎, 수피 등 식물들의 일부를 활용하여 모빌을 만들고, 여기에 생태학자의 편지를 더한 '나무 선물' 제작에 쓰일 계획이다.


샴페인 브랜드 페리에 주에는 '자연'은 페리에 주에의 샴페인 양조의 필수적인 조건이자 끝없는 영감의 원천이며, 최상의 샴페인 품질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메종 페리에 주에의 자연환경을 소중히 지키며 자연과 유기적인 관계를 이어가야 한다는 신념을 가졌다. 


제품을 생산하는 단계에서부터 '자연을 예술로 승화해낸 샴페인'이라는 브랜드 아이덴티티에 이르기까지 브랜드의 원천인 메종 페리에 주에의 '떼루아'와 생물다양성을 보전하기 위해 친환경 에너지 사용, 제로 에어 운송 정책, 페리에 주에 포도원 내 무제초제 정책 등을 시행하고 있다.


페르노리카코리아의 마케팅 총괄 미구엘 파스칼 전무는 "페르노리카 그룹은 우리의 사업이 자연 및 생태계와 불가분의 관계를 가지고 있다고 믿으며, 지속가능한 방법으로 원료를 재배 및 공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페리에 주에 샴페인 역시 메종 페리에 주에의 '떼루아'를 이루는 다양한 생물의 유기적인 요소들을 보존하고, 자연을 보호하는 데 힘쓰고 있으며, 이번 기부금을 시작으로 한국 사회에도 관련 노력들을 계속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페르노리카 그룹은 UN의 지속가능발전목표를 기반으로 한 '2030 지속가능경영 로드맵'을 발표, 사업 전반에서 환경보전, 인간 중심주의, 자원 선순환, 책임 있는 호스팅을 주제로 한 지속가능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