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5 15℃ 서울
  • 16 16℃ 인천
  • 12 12℃ 춘천
  • 19 19℃ 강릉
  • 15 15℃ 수원
  • 16 16℃ 청주
  • 16 16℃ 대전
  • 14 14℃ 전주
  • 17 17℃ 광주
  • 17 17℃ 대구
  • 20 20℃ 부산
  • 21 21℃ 제주

통째로 떠내려간 '포항 풀빌라 사건', 부실공사 지적하자 집주인 아들이 '한마디' 했다

태풍 힌남노 여파로 포항 풀빌라가 통째로 떠내려간 것과 관련해 펜션 측에서 입을 열었다.

인사이트인스타그램 캡처


힌남노 위력이 대체 얼마나 강했기에...태풍 여파로 '통째'로 떠내려간 풀빌라 펜션


[인사이트] 최재원 기자 = 제11호 태풍 '힌남노'의 영향으로 경북 포항의 풀빌라 펜션 한 동이 통째로 떠내려가는 사고가 발생한 가운데 해당 건물이 부실 공사로 지어졌다는 일부 누리꾼들의 루머에 반박하는 글이 등장했다.


지난 6일 해당 펜션을 운영하는 A씨는 SNS를 통해 "이번 사고를 접한 많은 분들이 펜션에 대해 부실공사라든지, 바이럴(마케팅)이라고 하는 등 농담 섞인 유언비어가 퍼지는 것을 참지 못해 글을 적게 됐다"며 운을 뗐다.


그는 "해당 펜션은 20년을 넘게 건설업에 종사하신 아버지께서 마지막 노후를 위해 직접 지으신 펜션이다"며 "아버지의 남은 인생을 함께할 동반자를 짓는 마음으로 튼튼하고 안전하게 지었다고 자부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인스타그램 캡처


펜션 측, "'부실 공사' 아니다"...건설업에 20년 종사한 아버지가 마지막 노후를 위해 '공들여' 지은 건물 


A씨는 이번 사고가 부실 공사로 인한 것이 아니라면서 "사진에 보이는 무너진 건물뿐만 아니라 그 앞에 있던 주차장 부지까지 약 30m 가까이 지반이 침식됐는데 이것은 상류 오어저수지에서 물이 방류하며 위쪽 도로와 제반 시설들이 무너지면서 그 토사와 나무들이 떠밀려 지반을 침식시켰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오히려 새로 지은 건물이 튼튼해서 범람하는 토사를 버텨줬기에 뒤에 남은 나머지 건물이 무사했다"며 "실제로 (내려앉은) 건물은 금 가고 깨진 곳 하나 없이 튼튼하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인스타그램 캡처


펜션은 떠내려갔지만 되려 "한 명도 죽지 않고 살았다"며 안도한 아버지..."근거 없는 이야기 자제 당부"


그러면서 "비록 새로 지은 건물이 무너져 저희는 파산할지도 모르지만 아버지께선 오히려 '우리 집은 망했어도 덕분에 한 명도 죽지 않고 살았다'고 하셨다"며 "부실 공사라든지 바이럴이라고 하는 등의 댓글은 저희 가족에게 조금은 아픈 얘기다. 부디 자제해 주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끝으로 "저희 가족의 아픔에 공감해 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말문을 닫았다.


펜션 측 얘기를 접한 누리꾼들은 "너무 안타깝다", "마음 잘 추스르길 바라겠습니다", "힘내세요", "복구되면 다음에 꼭 방문할게요" 등의 반응을 보이며 A씨를 위로했다.


인사이트인스타그램 캡처


한편 포항 지역에는 지난 5일 오후부터 6일 오전 사이 시간당 최대 110mm의 기록적인 폭우가 쏟아지며 다수의 하천이 범람하고 주거지 등에 침수 피해를 입혔다.


그런 가운데 포항의 아파트 단지 내 침수된 지하 주차장에서 사망자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윤석열 대통령은 오늘(7일) "대통령으로서 밤잠을 이룰 수 없었다"며 "어젯밤에 기적적으로 2명이 구출돼서 정말 생명과 삶의 위대함과 경의를 다시 한번 느꼈다"고 했다.


인사이트뉴스1


윤 대통령은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는 길에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역대급 태풍이 마지막으로 빠져나가는 상황에서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 침수된 차량을 꺼내기 위해 주민들이 들어갔다가 이런 참사를 겪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윤 대통령은 "국무회의를 마치고 바로 가장 큰 피해를 입은 포항에 가서 이재민과 피해자 가족들을 위로하고 피해 상황을 면밀하게 점검하겠다"고 당부했다.


또 피해 지역에 대한 특별재난지역 선포 및 이재민 지원 방안과 관련해 "피해 조사와 절차가 필요하지만 포항 같은 경우는 최대한 신속하게 절차를 밟아서 선포를 하도록 해야 할 것"이라며 "재난 지원에 필요한 특별 교부금 같은 사안은 즉각적으로 조치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