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9 19℃ 서울
  • 18 18℃ 인천
  • 17 17℃ 춘천
  • 13 13℃ 강릉
  • 20 20℃ 수원
  • 16 16℃ 청주
  • 18 18℃ 대전
  • 17 17℃ 전주
  • 20 20℃ 광주
  • 18 18℃ 대구
  • 19 19℃ 부산
  • 18 18℃ 제주

'힌남노' 상륙 앞둔 이 시각 부산 해안가 봤더니..."영상으로만 보셔야 합니다"

제11호 태풍 힌남노가 가까워짐에 따라 부산 해안가에도 파도가 몰아치기 시작했다.

인사이트SBS


제11호 태풍 힌남노 북상 중...부산과 점점 가까워져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제11호 태풍 힌남노가 점점 한반도 대륙과 가까워지고 있다.


이에 따라 부산·울산 전남 여수 등이 직접적인 영향권에 놓이고 있다.


각 지상파 방송사들은 카메라를 설치해 해안가 상황을 실시간으로 전달하고 있는데, 부산 해운대 마린시티 앞 상황이 특히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SBS


태풍·폭우 때마다 물에 잠겼던 터라 시민들이 걱정하는 것으로 보인다.


부산 해운대 마린시티 또 침수 피해 일어날까...상인·주민들 조마조마


5일 오후 9시 기준 부산 해운대 마린시티 앞 상황을 실시간으로 전하는 SBS 유튜브 영상은 실시간으로 3만명에 달하는 사람이 몰렸다.


SBS


KBS


영상 속 풍경이 '아찔' 그 자체였기 때문인데, 화면으로만 보아도 공포가 느껴질 정도다.


영상을 보면 파도가 거세게 일고 있다는 걸 알 수 있다. 바닷물은 거세게 도로 옆 벽을 때린다. 그리고 이를 넘어 도로를 삼키는 모습이다.


인사이트MBC 뉴스데스크


부산시는 마린시티 주민들에게 대피령 내려...상인들인 이미 짐 정리 후 대피


부산시는 2016년 태풍 차바 상륙 당시 마린시티가 큰 타격을 입었다는 점을 고려해 '대피령'을 내리고 대피를 권고했다.


인근 상인들은 이미 짐을 다 빼놓았다. 상인들은 현재 과거의 악몽이 재현되지 않을까 긴장하고 있다.


인사이트MBC 뉴스데스크


한편 마린시티는 태풍이 북상할 때마다 월파로 인해 피해를 입었다.


2003년 태풍 매미 때는 해일성 파도가 덮쳐 일부 건물의 지하주차장이 침수된 바 있다.


2016년 태풍 차바 북상 당시 부산 마린시티 아파트 단지 근처로 파도가 들이치는 모습 / 온라인 커뮤니티


2010년 8월 태풍 뎬무와 2011년 8월 무이파 때도 해안도로에 주차된 차량이 파손되는 피해가 일어났다.


2012년 볼라벤이 북상했을 때는 파도가 방파제를 넘어 해안도로로 밀려들어 주민들을 공포에 떨게 했다. 


2016년 태풍 차바 북상 당시 부산 마린시티 해안도로 모습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