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 21℃ 서울
  • 22 22℃ 인천
  • 19 19℃ 춘천
  • 20 20℃ 강릉
  • 21 21℃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6 26℃ 전주
  • 29 29℃ 광주
  • 28 28℃ 대구
  • 25 25℃ 부산
  • 28 28℃ 제주

박지원 "BTS 병역면제 환영, 2002 월드컵 16강 때 DJ는 허락했다"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장이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병역 면제에 찬성 입장을 밝혔다.

인사이트BTS / 사진=인사이트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장 BTS 병역 면제에 찬성 입장 밝혀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장이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병역 면제에 찬성 입장을 밝혔다.


그는 "왜 병무행정마저 헤매냐"라고 비판의 날을 세웠다.


지난 3일 박 전 원장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지금 DJ였다면?'으로 시작하는 글을 올렸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DJ, 2002 한일 월드컵 당시 병무행정 고충에도 병역 면제 허락"


그는 "2002 한일 월드컵 당시 홍명보 주장이 문체부 장관이던 저에게 '16강 진출하겠습니다. 후배들 병역 면제 바랍니다'라며 출전 선수들의 병역 면제를 요구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DJ(故 김대중 전 대통령)는 병무행정의 고충에도 허락했고 4강에 진출했다"라고 언급했다. 


인사이트악수하는 문희상·박지원 / 뉴스1


박 전 원장은 "그때 여론조사 한 기억 없다. 왜 병무행정마저도 헤매냐"라고 일갈했다.


이어 "저는 BTS 병역 면제를 환영한다. BTS, 영화 '미나리', 드라마 '오징어게임', 축구선수 손흥민 등 문화예술체육이 국민을 행복하게 한다"며 "BTS도 1년 단 한번이라도 군 위문공연하면?"이라는 제안을 내놓기도 했다.


한편 지난달 31일 이종섭 국방부 장관은 국회 국방위원회 전체회의에서 BTS 병역 문제에 대해 빠른 결정을 촉구하는 설훈 더불어민주당 의원에 "데드라인을 정해놓고 결론을 내리라고 했고 여론조사를 빨리 하자고 지시를 내렸다"라고 답한 바 있다.


인사이트통화하는 이종섭 장관 / 뉴스1


앞서 이종섭 국방부 장관의 여론조사 발언 후폭풍 일어...황급히 해명


당시 그는 "BTS 병역 문제는 여러 의원의 의견을 종합하고 여러 가지 차원에서 국가이익을 고려하면서 신중하게 결정을 내리겠지만 최대한 빨리 결정하도록 하겠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여론조사 발언에 후폭풍이 일자 지난 1일 이 장관은 국민의 뜻을 보자는 취지였다며, 여론조사 결과에 따라 결정하겠단 의미가 아니었다고 해명하기도 했다.


인사이트BTS 진 / 사진=인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