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 21℃ 서울
  • 22 22℃ 인천
  • 19 19℃ 춘천
  • 21 21℃ 강릉
  • 21 21℃ 수원
  • 22 22℃ 청주
  • 23 23℃ 대전
  • 26 26℃ 전주
  • 28 28℃ 광주
  • 28 28℃ 대구
  • 24 24℃ 부산
  • 28 28℃ 제주

보안 전문가 "제니 폰 해킹된 듯...뷔·제니 영통 지켜보다가 유출범이 직접 캡처했을 수도"

블랙핑크 제니와 방탄소년단 뷔의 유출 사진을 본 보안 전문가는 앞으로 더 큰 피해가 예상된다고 봤다.

인사이트YouTube '연예 뒤통령이진호'


유출되고 있는 제니·뷔 사진이 소름인 이유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인기 아이돌 그룹 블랙핑크 제니와 방탄소년단 뷔의 커플 사진이 연달아 유출되고 있다.


지난 2일 연예 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는 보안 전문가와 함께 이 사안에 대해 분석하는 영상을 올렸다.


인사이트YouTube '연예 뒤통령이진호'


국내 보안 업계에 종사하는 보안 전문가(화이트 해커) A씨는 유출된 제니와 뷔의 사진이 합성이 아니라고 봤다.


유출된 사진에서 합성하거나 조작한 흔적이 거의 보이지 않는다는 것이다.


A씨는 "파일명을 봐서는 아예 원본 파일 같다"라며 "카카오톡을 통해서 전송하고 그런 게 아니라... 이거는 아예 원본 파일을 빼간 거면 아예 핸드폰 자체가 해킹당한 게 아닌가 싶다"라고 주장했다.


그는 이어 "핸드폰 자체의 사진을 찍어놓은 것도 지금 화면에 띄워져 있는 게 캡처 화면이라고 하면, 이 핸드폰 자체는 해커 핸드폰이거나 공기계이거나 그런 곳에서 이 화면을 띄워놓고 또 다른 카메라를 가지고 사진을 찍었다"라며 "이는 본인의 추적을 피하려는 방법"이라고 덧붙였다.


즉 유출범이 고단수라는 것이다.


보안 전문가 A씨는 또한 "원본 파일을 가지고 공개하는 것 같다. 원본 파일을 본인 맥으로 가지고 온 다음에 맥에서 화면 캡처하는 단축키로 한게 아니라 맥 화면 또한 어떤 촬영 기기를 가지고 캡처를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인사이트유출된 제니와 뷔의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제니 앞으로 더 심각한 사생활 피해 입을 수도


제니의 휴대폰이 해킹당했을 가능성이 가장 높다고 판단한 A씨는 더 큰 피해가 예상된다며 우려했다.


A씨는 "핸드폰 자체가 해커에게 장악을 당하면, 결국 공격자는 이 사람이 실시간으로 핸드폰으로 뭘 하는지 그리고 이 사람이 오프라인으로 어떤 장소에서 누구와 대화하는지 등을 마이크를 켜고 들을 수도 있다. 그런 부분이 무섭다"라고 걱정했다.


그러면서 A씨는 제니와 뷔가 영상통화를 하고 있는 사진이 유출된 것을 언급했다.


A씨는 "본인이 화면을 캡처했을 때도 있지만, 공격자가 모니터링을 하고 있다가 캡처해도 저렇게 똑같이 나온다"라고 꼬집어 보는 이들을 충격에 빠트렸다.


인사이트Instagram 'jennierubyjane'


피해 심각한데 여전히 대응 안하고 있는 양측 소속사


한편, 제니와 뷔가 스킨십하고 있는 사진을 공개하겠다고 예고했던 유출범은 결국 이날 두 사람이 뽀뽀를 하고 있는 사진을 공개했다.


피해가 점점 커지고 있지만, 아직까지 양측의 소속사는 별다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뷔의 소속사 빅히트 뮤직은 침묵을 유지했다. YG엔터테인먼트는 "드릴 말씀이 없다. 다른 입장이 나오면 전달드리겠다"라고만 밝힌 상황이다.


YouTube '연예 뒤통령이진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