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박사방' 조주빈, 아버지 임플란트 비용으로 키 6cm 키우는 사지연장술 받아"
"'박사방' 조주빈, 아버지 임플란트 비용으로 키 6cm 키우는 사지연장술 받아"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박사방' 주범 조주빈이 키를 6cm 가량 키우는 '사지연장술'을 받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전날(13일) 방송된 채널A '블랙 : 악마를 보았다'에 따르면, 외모 콤플렉스 등을 갖고 있었던 조주빈은 아버지의 임플란트 비용으로 사지연장술을 받았다.


키가 164cm였던 조주빈은 이 수술로 170cm가 된 것으로 전해졌다. 


흔히 '키 크는 수술'로 알려진 사지연장술은 조금씩 다리를 늘려 키가 커지도록 하는 것이다. 


인사이트채널A '블랙 : 악마를 보았다'


부작용 위험도 크고 통증도 심하다고 알려진 수술이지만, 조주빈은 콤플렉스 개선을 위해 수술대에 올랐다고 한다.


방송은 조주빈이 10개월에 달하는 수술 회복 기간 중 마약 및 총기 판매글을 허위로 작성해 돈을 갈취했고, 이어 불법 영상으로 돈을 벌 계획까지 세우게 됐다고 전했다. 


스토리텔러 장진 감독은 "이 사지연장술이 범죄의 시작이 되고 말았다"고 말하기도 했다.


한편 조주빈은 2019년 5월부터 수십 명의 여성 피해자를 협박해 성 착취물을 촬영하고 텔레그램 '박사방'에서 이를 판매 및 유포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지난해 대법원은 조주빈에 대해 징역 42년형을 확정했다. 이와 함께 30년간 전자발찌 부착도 명령했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네이버 TV '블랙: 악마를 보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