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소설가 이외수, 폐렴 투병 중 별세...향년 76세
소설가 이외수, 폐렴 투병 중 별세...향년 76세

인사이트Instagram 'oisoo2'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소설가 이외수 씨가 폐렴 투병 중 별세했다.


유족 측에 따르면 25일 오후 6시 40분께 한림대 춘천성심병원에서 이외수 작가가 세상을 떠났다.


1946년 경남 함양에서 태어난 고인은 1965년 춘천교대에 입학한 후 1972년 학교를 중퇴하고 같은 해 강원일보 신춘문예 단편소설 '견습 어린이들'에 당선됐다.


이후 중편소설 '훈장'으로 '세대'지 신인문학상을 수상하며 정식으로 등단한 그는 장편소설 '들개', '칼', '장수하늘소', '벽오금학도' 등을 비롯, 시집 '풀꽃 술잔 나비', '그리움도 화석이 된다', 에세이'내 잠 속에 비 내리는데', '하악하악', '청춘불패' 등을 집필하며 왕성하게 활동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oisoo2'


이외에도 그는 각종 예능 프로그램과 시트콤, 광고 등에 출연하며 문화계 전반에서 활동했다.


이외수 작가는 트위터를 통해 정치적 발언을 하며 주목받기도 했다.


2014년 위암 2기 판정을 받고 수술을 받은 그는 이후 폐기흉 수술, 유방암 판정까지 받았으나 모두 완치됐다고 전했다.


그러던 2020년 3월 이외수는 뇌출혈로 쓰러져 한림대 춘천성심병원 응급실에 이송됐고 3년째 투병 중이었다.


2020년 10월 뇌출혈 투병 중 폐렴에 걸렸다는 소식을 전했던 그는 결국 병원에서 투병 생활을 하다 별세했다.


이외수 작가의 빈소는 강원효장례식장에 마련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