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페이스북 모기업 '메타', 세계에서 가장 빠른 AI 슈퍼컴퓨터 개발 중
페이스북 모기업 '메타', 세계에서 가장 빠른 AI 슈퍼컴퓨터 개발 중

인사이트Facebook 'Mark Zuckerberg'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페이스북 모기업 '메타'가 세계에서 가장 빠른 인공지능(AI) 슈퍼컴퓨터를 개발 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


25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메타는 자사 블로그를 통해 지난 2년간 AI 슈퍼컴퓨터 'AI 리서치 슈퍼클러스터(RSC)'를 개발해왔으며 올해 중반 완성될 것이라고 발표했다.


이 슈퍼컴퓨터는 메타가 게시물에서 혐오 발언을 식별하는 등의 까다로운 작업을 수행할 때 유용하게 활용될 전망이다.


마크 저커버그 메타 최고경영자(CEO)는 페이스북 게시글을 통해 "RSC가 수조 건의 게시물과 수백가지 언어, 텍스트, 사진, 영상을 동시에 학습해 이해하는 새로운 AI 모델을 가능하게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인사이트Facebook 'Mark Zuckerberg'


메타는 현재 RCS에는 엔비디아 그래픽처리장치(GPU)가 6080개 탑재됐으며 이는 세계에서 5번째로 빠른 슈퍼컴퓨터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이후 연말까지 1만6000개까지 늘릴 계획이며 세계에서 가장 빠른 슈퍼컴퓨터가 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나아가 메타는 RSC가 향후 새로운 증강현실(AR) 제품을 개발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 RSC를 기반으로 향후 서로 다른 언어 사용자들이 AR게임을 함께 즐기고 메타버스에서 풍부하고 다차원적인 경험을 할 수 있게 한다는 구상이다. 


빌 그롭 일리노이대학교 슈퍼컴퓨팅 응용 센터 총괄은 "페이스북이 필요로 하는 데이터 양을 고려할 때 슈퍼컴퓨터와 같은 고성능 컴퓨팅 인프라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인사이트Facebook 'Mark Zuckerbe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