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왜 전 여친 이야기 꺼내"...만취한 채 친구 폭행한 부사관 입건
"왜 전 여친 이야기 꺼내"...만취한 채 친구 폭행한 부사관 입건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뉴스1] 강수련 기자 = 술자리에서 시비가 붙은 친구를 폭행해 다치게 한 현직 군인이 경찰에 붙잡혔다.


25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서대문경찰서는 육군 모 부대 소속 A중사(28)를 친구를 폭행해 다치게 한 혐의로 긴급체포해 군 경찰에 인계했다.


A씨는 24일 오전 3시쯤 서울 서대문구에 있는 친구 B씨의 집에서 술을 마시다 B씨를 수차례 폭행해 다치게 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자신의 전 여자친구의 이야기가 나오자 격분해 B씨를 폭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B씨는 치료일수 미상의 상해를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해당 사건을 군경찰에 이첩했다"고 밝혔다.


육군 관계자는 "집에서 말다툼을 하다 상호 폭행이 일어난 것으로 확인됐고, 군 경찰에서 사건을 이첩 받아서 조사 중"이라며 "관련 규정과 법에 따라 조사 후 엄중조치 하겠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