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소개팅 앱'에서는 대화 잘하다가 실물 본 뒤 'ㅋㅋㅋㅋㅋ' 남발하고 잠수 탄 여성 (영상)
'소개팅 앱'에서는 대화 잘하다가 실물 본 뒤 'ㅋㅋㅋㅋㅋ' 남발하고 잠수 탄 여성 (영상)

인사이트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소개팅 앱에 돈까지 쓰며 헤어나오지 못하는 남성이 고민을 털어놨다.


24일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는 소개팅 어플로 여성들을 만났지만 사귀지는 못한 20대 후반 남성의 사연이 공개됐다.


의뢰인은 "소개팅 앱이 쉽고 접근성이 좋아 시작하게 됐다"며 소개팅 어플을 5개나 사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2주 동안 30~40만 원 정도를 투자했다는 사실을 털어놓으며 중독될까봐 두렵다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이날 의뢰인이 실제 소개팅 앱에서 사용하고 있는 프로필 사진도 공개됐다.


사진을 본 서장훈은 "지금도 충분히 준수한데 사진에서는 너무 준수하다"며 "양심이 없다"고 말했다.


의뢰인은 소개팅 앱에서 만나 실제로 만남을 가졌던 이야기도 전했다.


만나기 전에는 "언제 볼까요?", "버블티 사주세요" 등 적극적이었던 여성이 실제로 만나고 나서 'ㅋㅋㅋㅋ'만 남발하고 잠수를 타버렸다고 한다.


인사이트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이에 대해 의뢰인은 "실제로 만났는데 서로 실물과 너무 달랐다"고 씁쓸해했다.


그러면서 소개팅 어플을 많이 사용하는 이유에 대해 어린 시절의 상처를 이야기 했다. 그는 "어릴 때 사랑을 많이 못받았다. 부모님께선 맞벌이를 하셨고, 사랑한다는 말을 딱 한번 들어봤다"며 "외동이기도 해서 애정결핍이 생긴 것 같다"고 토로했다.


그러자 서장훈은 "그런게 애정결핍이라 치면 우리세대 사람들은 다 애정결핍이다"며 "(소개팅 앱에) 돈 쓸거 아껴서 너 자신에게 투자해라"고 충고했다.


네이버 TV '무엇이든 물어보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