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홍준표 "양아치가 대통령 되는 건 막아야 한다"
홍준표 "양아치가 대통령 되는 건 막아야 한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국민의힘 홍준표 의원이 윤석열 대선후보와 함께 비공개 만찬 회동을 가졌다.


두 사람 간 대화가 긍정적으로 끝났다는 이야기가 전해지는 가운데 홍 의원 일부 지지자들은 "선대위에 합류하지 말라"고 만류했다.


이에 홍 의원은 지지자들의 글에 일일이 답변을 달며 반대 여론을 달랬다.


20일 홍 의원이 만든 정치 플랫폼 '청년의 꿈' 문답 코너에는 '홍-윤 비공개 회담' 후 여러 글이 게재됐다.


인사이트뉴스1


한 지지자는 "합류만은 하지 말아 달라. 홍 의원은 보수우파 당의 어르신이지 잡탕밥의 어르신이 아니지 않느냐"고 글을 올렸다.


홍 의원은 이에 "양아치가 대통령 되는 건 막아야 하지 않느냐"고 답했다.


"양아치도 절대 안 되지만 '검찰 카르텔'의 정점이라고 할 수 있는 윤씨 일가의 청와대행은 도저히 용납할 수 없다"는 글에 대해서도 "그래도 양아치보다야"라고 짧게 답했다.


인사이트뉴스1


한편 홍 의원은 어제(19일) 서울 모처의 한 식당에서 윤 후보와 2시간 30분가량 비공개 만남을 가졌다.


만남 후 홍 의원은 '청년의 꿈'에 글을 올려 윤 후보에게 제시한 중앙선대위 참여 조건을 공개했다.


첫째 조건은 "국정운영 능력을 담보할 만한 조처를 해 국민 불안을 해소해달라"였고 둘째 조건은 "처가 비리는 엄단하겠다는 대국민 선언을 해달라"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