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작정하고 망가진 배우들 때문에 웃다가 코로 '콜라' 뿜게 되는 영화 '해적2' (영상)
작정하고 망가진 배우들 때문에 웃다가 코로 '콜라' 뿜게 되는 영화 '해적2' (영상)

인사이트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신선한 소재, 스펙터클한 볼거리, 충무로 대세 배우들의 만남으로 기대를 높이는 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


지난 7일 멀티플렉스 영화관 CGV 측이 제작 단계부터 화제를 모았던 코믹한 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의 메인 예고편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한국 오락 블록버스터의 한 획을 그었던 '해적'의 귀환을 알린 '해적: 도깨비 깃발'은 흔적도 없이 사라진 왕실 보물의 주인이 되기 위해 바다로 모인 해적들의 스펙터클한 모험을 그린 영화다.


이번에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위풍당당한 기세의 자칭 고려 제일검인 의적단 두목 무치(강하늘 분)와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내뿜는 해적선의 주인 해랑(한효주 분)의 모습으로 시작부터 거침없는 에너지를 자아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


이어 동굴, 섬, 바다 곳곳을 누비며 소문으로만 들려오던 보물을 찾아 나서는 해적들의 모습은 이들 앞에 펼쳐질 예측불가한 항해는 물론, 각기 다른 매력을 지닌 캐릭터 군단의 유쾌한 케미를 예고하며 호기심을 자극한다.


여기에 매서운 눈빛으로 도깨비 문양이 그려진 깃발을 훑어보며 보물을 쫓는 역적 부흥수(권상우 분)는 해적단과 날 선 대립각을 형성할 것을 암시하며 팽팽한 긴장을 불어넣는다.


온 바다를 휘감는 거대한 폭풍우에도 보물을 찾기 위해 위험천만한 바다로 뛰어드는 해적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


단주 해랑의 지휘 아래 거친 파도에 맞서 필사의 사투를 벌이는 이들의 모습은 "사라진 보물, 찾는 자가 주인이다"라는 카피와 어우러져 상상 이상의 볼거리와 역대급 스케일의 어드벤처에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꿈에 그리던 해적왕이 되었다며 환희하는 막이(이광수 분)의 모습으로 마지막까지 경쾌한 웃음을 불러일으키는 예고편을 공개한 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은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풍성한 재미와 웃음으로 새해 스크린을 평정할 것이다.


전 세대를 아우르는 대세 배우들의 만남, 차별화된 스토리와 스펙터클한 액션 볼거리로 역대급 재미를 선사할 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은 오는 1월 26일 관객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YouTube '컬처앤스타 Culture N 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