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제 2의 캐스퍼"...560만원대에 살 수 있는 초소형 전기차 나왔다
"제 2의 캐스퍼"...560만원대에 살 수 있는 초소형 전기차 나왔다

인사이트carsguide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중고차 가격에 살 수 있는 소형 전기차가 등장했다.


가장 저렴한 모델이 500만원대인데, 가장 비싼 모델도 모닝보다 최대 1000만원 이상 저렴하게 가격을 책정했다.


지난 2일 업계에 따르면 중국의 자동차회사 체리자동차는 지난달 28일부터 신형 전기차 '체리 QQ 아이스크림'의 판매를 시작했다.


체리 QQ 아이스크림은 푸딩, 콘, 선데 세 가지 모델로 판매된다.


인사이트carsguide


푸딩은 약 560만원, 콘은 약 710만원, 선데는 약 820만원대에 판매되고 있다.


국내 대표적인 경차인 모닝의 가격이 1100만원대라는 것을 감안하면 엄청난 가격적 메리트를 보유한 셈이다.


체리 QQ 아이스크림은 U자 모양의 주행등을 내세운 경차 특유의 귀여운 외관이 특징이다.


차량은 길이 2980mm, 너비 1496mm, 높이 1637mm로 최고 속도 100km/h, 토크 85Nm의 후방 전기모터를 장착하고 있다.


배터리는 120km에 불과한데 '롱 레인지’를 선택하면 170km까지 주행거리가 늘어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chinamob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