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네오팜, 아토팜 '2021 아이러브그린' 캠페인 성료...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2억 7천 6백만원 상당 후원
네오팜, 아토팜 '2021 아이러브그린' 캠페인 성료...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2억 7천 6백만원 상당 후원

인사이트사진 제공 = 네오팜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네오팜은 아토팜이 2021년 한 해 동안 전개한 사회공헌활동 '아이러브그린 캠페인'을 성료하고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2억 7천 6백만원 상당의 물품과 기부금을 전달해 추워진 연말에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고 30일 밝혔다.


아토팜의 '아이러브그린' 캠페인은 연약한 아이 피부를 보호하고 아이들이 건강하게 자랄 수 있는 환경 개선에 기여하는 사회공헌활동으로, 지난 4월 어린이 친환경 '그린 그림대회'를 시작으로 동절기에는 200벌의 나무 옷을 제작 ‘나무 겨울 옷 입히기’를 전개하는 등 다양한 친환경 활동을 펼쳐왔다.


기부 전달식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본사에서 네오팜 임우재 마케팅실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여승수 서울3지역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아토팜은 '그린 그림대회'의 수상작으로 디자인된 한정판 그린그림키트의 수익금 일부와 공기 정화 에어월과 손소독제 등 총 2억 7천 6백만원 상당의 후원금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전달했으며, 이는 전국 소외계층 아이들의 건강한 피부와 환경 개선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임우재 네오팜 마케팅실장은 "그린 그림대회를 비롯해 나무 옷 입히기 등 1년간 계획한 아이러브그린 캠페인이 고객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따뜻한 관심으로 성공적으로 마무리되었다"라며, "앞으로도 우리 아이들이 건강하고 밝게 자라날 수 있도록 민감한 피부를 위한 제품 개발과 함께 좋은 환경을 만들어가는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전개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아토팜은 '아이러브그린 캠페인' 외에도 화상 환아, 저소득 아동 청소년과 같이 건강한 피부를 위해 도움이 필요한 아이들을 위해 '베스티안 재단',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동방사회복지회' 등에 물품 기부활동을 지속 펼쳐나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