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브랜디, 자립 청소년 대상 의류 기부 '드림 캠페인' 진행
브랜디, 자립 청소년 대상 의류 기부 '드림 캠페인' 진행

인사이트사진 제공 = 브랜디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브랜디가 자립 청소년들에게 의류를 지원하는 '드림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30일 밝혔다.


브랜디는 고객들에게 받은 사랑을 사회에 환원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자립청소년생활관 청소년들에게 옷을 나눔하고 꿈을 응원하는 '드림 캠페인'을 진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자립청소년생활관은 보호 기간이 종료된 청소년들의 사회 적응과 자립을 돕기 위한 아동복지시설이다.


브랜디는 이번에 서울 시내 4곳의 자립청소년생활관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겨울철 의류 총 700여 벌을 기부했다. 의류 품목은 패션쇼핑앱 브랜디와 하이버에서 현재 판매되고 있는 최신 트렌드 제품들로 판매가 약 3천만 원 상당 규모다.


브랜디 서정민 대표는 "브랜디의 성장이 더 나은 공동체를 만드는 것에 도움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작은 정성을 준비했다. 앞으로도 건강한 사회와 미래를 만들어가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는 활동을 고민하고 꾸준히 이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