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LG유플러스, 일상비일상의틈에서 관광 콘텐츠 팝업 '로컬 트레인' 전시
LG유플러스, 일상비일상의틈에서 관광 콘텐츠 팝업 '로컬 트레인' 전시

인사이트사진 제공 = LG유플러스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LG유플러스는 내년 1월 말까지 서울 강남대로에 위치한 복합문화공간 '일상비일상의틈(이하 틈)'에서 대한민국 관광지를 소개하는 관광 콘텐츠 팝업 '로컬 트레인' 전시를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LG유플러스와 한국관광공사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이번 팝업은 가까이에 있지만 미처 몰랐던 국내 여행지를 경험할 수 있는 고객 참여형 전시다. LG유플러스는 다가오는 신년을 맞이해 '코로나로 인해 일상에서 결핍된 경험'을 주제로 22년 여행을 계획하는 고객을 위해 이번 전시를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전시 콘셉트는 '로컬로 떠나는 기차'다. 관람객이 열차 모양으로 꾸며진 입구를 통해 기차에 탑승하면 여행지 선택, 여행지별 관광지 체험, 맛집 콘텐츠, 여행 계획 등 4가지 주제로 구성된 공간들을 통해 간접적인 여행을 경험할 수 있다.


첫 번째 '여행지 선택' 공간에서는 태블릿PC를 통해 간단하게 성격 유형(MBTI) 테스트를 진행하고 총 16가지 유형에 따른 추천 여행지 확인이 가능하다. '여행지별 관광지 체험' 공간에서는 2021 관광공모전 수상작 콘텐츠, 드라마 '어사와 조이', '빈센조' 등 K-드라마 촬영장소 VR콘텐츠 불국사 등 대표 관광지에 미디어아트적 기법 활용한 콘텐츠, 태권도 등 공연·퍼포먼스 및 관광지 연계 콘텐츠, 관광지에 드론, 타임랩스, 슬로우 모션, 1인칭뷰 등 다양한 촬영기법 적용한 콘텐츠 감상이 가능하다.


특히 K-드라마 촬영장소 VR콘텐츠는 LG유플러스와 한국관광공사가 함께 제작한 콘텐츠로, 특정 장소를 둘러보는 평범한 가상 컨텐츠가 아닌 도시, 바닷가, 한옥 등 대한민국 특유 정서가 느껴지는 관광 장소들을 3D 180도 고화질 영상으로 촬영해 생생함을 배가시켰다.


'맛집 콘텐츠' 공간에서는 '맛' 관련 한국관광공사의 콘텐츠 시청이 가능하다. 또한 벽면에 그려진 대형 지도에 관람객이 직접 메모지를 이용해 나만의 로컬 맛집을 추천, 함께 맛집 지도를 만들어갈 수 있다.


이번 전시를 기념해 틈은 관람객이 다양한 여행지와 맛집을 감상하며 직접 필기도 하고 여행 계획도 세울 수 있도록 전시 입장 시 모든 관람객에게 '다꾸(다이어리 꾸미기) 키트'를 제공한다. 키트는 여행 다이어리, 여행 테마 스티커, 미니엽서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여행 다이어리를 꾸밀 수 있는 '여행계획' 공간도 제공한다.


또한 여행 다이어리를 꾸미고 인증샷을 촬영해 인스타그램에 해시태그(#local_train)와 함께 업로드하면 현장 추첨을 통해 14인치 미니캐리어(10명), 일회용 필름카메라(10명), 동전 파우치(100명), 여행용 파우치(150명), 더스트백(300명), 장우산(400명) 등 경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장준영 CX마케팅담당은 "로컬 트레인 전시는 코로나19로 인해 멀리 떠날 수 없는 현 시점, 다가오는 새해를 맞이해 일상 가까이에 있는 '아름다운 로컬 여행'을 계획하는 고객을 위해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MZ세대가 선호하는 키워드를 중심으로 다양한 제휴사와의 협업을 통해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기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이번 팝업 전시와 함께 '사진'을 키워드로 하는 4층을 리뉴얼 오픈하고 1달여만에 2만여명의 누적 방문자 수를 기록했다. 틈 4층에 리뉴얼 오픈한 필름로그는 필름현상, 스캔, 인화를 통해 느리지만 특별하게 일상을 기록하는 디지털 인화소로, 한번 쓰이고 버려지는 일회용 카메라에 새 필름을 장착한 업사이클링 카메라를 판매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