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개 짖는 소리 좀 안나게 해라"...이웃 주민에 흉기 던진 40대
"개 짖는 소리 좀 안나게 해라"...이웃 주민에 흉기 던진 40대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뉴시스] 윤난슬 기자 = "개 짖는 소리가 시끄럽다"는 이유로 이웃에게 흉기를 던진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부안경찰서는 상해 미수 혐의로 A(40)씨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2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3일 오후 2시께 부안군의 한 마을에서 이웃집 B씨와 말다툼을 하다 B씨에게 흉기를 던진 혐의를 받고 있다.


다행히 B씨는 A씨가 흉기를 던지는 모습을 보고 곧바로 옆으로 피해 다치지는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이날 "개 짖는 소리 좀 안나게 하라"며 B씨에게 항의하던 중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관계자는 "보복 범죄 우려 등으로 현재 피해자 신변을 보호하고 있다"면서 "자세한 내용은 말해주기 어렵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