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복도에 불지른 뒤 극단적 선택한 60대 빌라 관리인...최근 입주민과 마찰
복도에 불지른 뒤 극단적 선택한 60대 빌라 관리인...최근 입주민과 마찰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뉴스1] 이유진 기자 = 24일 오후 9시25분께 부산 해운대구 중동 한 빌라 앞에서 60대 남성 A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빌라 5층 복도에 휘발유를 붓고 불을 지른 뒤 옥상으로 올라가 투신한 것으로 파악됐다.


당시 인근 주민이 빌라 앞을 지나다가 불이 난 것을 보고 신고해 2분여 만에 진화됐다.


화재로 현관문 등이 불이 타면서 경찰서 추산 2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다.


A씨는 해당 빌라관리인으로 최근 입주민과 관리비 문제로 마찰을 겪어온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상담 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 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